체어맨 대신 경차 '모닝' 타고 출근한 남경필

2014-07-03 18:27

add remove print link

남경필 경기도지사(@yesKP)가 3일 오전 관용차인 '체어맨' 대신 경차 '모닝'을 직접

남경필 경기도지사(@

yesKP)

가 3일 오전 관용차인 '체어맨' 대신 경차 '모닝'을 직접 몰고 출근했다.

모닝은 최근 남 지사가 구입한 개인 차량으로, 경기도지사가 관용차가 아닌 개인 차량으로 출근한 것은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남 지사는 "연비도 좋고 주차하기도 편해 앞으로 출퇴근할 때 모닝을 계속 이용하겠다"는 입장을 비서실에 전했다.

경기도는 기존 관용차인 체어맨을 '외부인사 의전용'으로 사용하기로 했으며, 관용차는 미니밴인 카니발로 대체하기로 했다.

모닝을 타고 출근한 남경필 지사 사진이다.

1.

[이하 사진=연합뉴스]

2.
3.

 
4.

 
home 손기영 기자 sk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