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간 152개국 여행하면서 12억 번 남성

2015-08-12 12:10

add remove print link

&많은&이들에게 여행은 시간을 포기하거나 돈을 포기해야 떠날 수 있는 사

 

많은 이들에게 여행은 시간을 포기하거나 돈을 포기해야 떠날 수 있는 사치에 가깝다. 하지만 맘껏 여행을 하면서도 한 달에 수천만원을 버는 남성이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11일(이하 현지시각)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쟈니 워드(Johnny Ward·31)라는 남성은 지난 3년간 152개국을 여행하면서 무려 백만 달러(약 11억9000만 원)를 벌어들였다. 

Traveller, 31, becomes millionaire while exploring the world
그는 한 여행 블로거가 매달 1939 파운드 (약 360만 원)을 번다는 것을 알게된 후 자신의 블로그 'OneStep4Ward'를 개설했다. 당시 그는 웹 프로그램에 대한 아무런 지식이 없었지만 길고 긴 배움 끝에 블로그를 오픈할 수 있었다. 

OneStep4Ward | Travel Lifestyle Blog
워드는 여행 블로거들이 버는 돈보다 더 많이 벌겠다고 다짐했고, 이를 이루기 위해 열심히 일했다. 결국 그는 2012년에 온라인 미디어 회사 'Step4Ward Media'를 설립할 수 있었다. 현재 그의 회사는 200 여 개 기업의 블로깅과 SNS 소통을 도와주는 일을 하고 있다. 

그는 데일리메일에 "지난해 사업이 잘됐을 때 12명이 함께 일했다"면서 "지난 3년간 매달 6000 파운드(약 1100만원)에서 많게는 4만 파운드(약 7400만 원)까지 벌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우리는 사무실도 없고 근무 시간도 없다"며 "누구나 자유롭게 노트북으로 일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덕분에 그는 3년간 무려 152개국을 할 수 있었다. 또 그는 태국 여행 도중 아름다운 승무원 여자친구도 만날 수 있었다. 그는 자신이 떠나는 여행 중 2/3은 홀로, 1/3은 여자친구와 함께 즐기고 있다. 

워드는 "북아일랜드의 한부모 가정에서 자라 여행을 할 만한 충분한 돈이 없었다"며 "세계를 구경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 것에 정말 감사한다. 멋진 호텔에서 머물고 신기한 경험들을 하고...가끔은 이게 내 진짜 삶이라는 게 믿겨지지 않는다"고 밝혔다. 

My new buddy in #shigatse, #tibet! #toocute #monk #buddhism #buddhist #everycountryintheworld #asia #religion #culture #instatravel #travelgram #lovetheworld

Johnny Ward(@onestep4ward)님이 게시한 사진님,

Sad today because I had to take my #mum to the airport and I won't see her for months and months. I hope you don't mind me sharing a nice pic of us in #Tunis. I also wanted to add that what happened in #Sousse is not reflective of the people in #Tunisia, nor the #religion they 'represent'. I've thoroughly enjoyed my time here, and the Tunisians have been amazing - with all the horror let's not forget that

Johnny Ward(@onestep4ward)님이 게시한 사진님,

My mum and I at #PotalaPalace in #Tibet in awesome traditional clothes! #himalayas #culture #religion #buddhism #everycountryintheworld

Johnny Ward(@onestep4ward)님이 게시한 사진님,

Being a tourist in #JinLi old street in #Chengdu, #China before my 43 hour train to #lhasa, #tibet!

Johnny Ward(@onestep4ward)님이 게시한 사진님,

Feeling #relaxed yet #energetic after 90 minutes at #BangkokFloatCentre in the sensory deprivation float pod - really cool experience #bangkok #Thailand #everycountryintheworld #bucketlist #floating #floatingpod

Johnny Ward(@onestep4ward)님이 게시한 사진님,

#sandboarding in #Florianopis, #Brazil #latergram #surfing #everycountryintheworld

Johnny Ward(@onestep4ward)님이 게시한 사진님,

at the #penguin colony in #Ushuaia with #argentina4u

Johnny Ward(@onestep4ward)님이 게시한 사진님,

Exploring the monastery in #Arequipa, #Peru #nofilter #romantic@#travel #onestep4ward #southamerica

Johnny Ward(@onestep4ward)님이 게시한 사진님,

한편 회사에 직접 출근을 하면서 전 세계 대부분의 나라에 가본 남성도 있다.

11일 메트로에 따르면 노르웨이의 미디어 컨설턴트 군나 가포스(Gunnar Garfors·38)는 10년이 채 되지 않는 시간 동안 198개국을 방문했다. 

그는 5주의 유급휴가와 2주의 공휴일을 활용해 열심히 여행을 했다고 설명했다. 

home sto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