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기 사이에 왜 김이.." 특이점이 온 악기 쇼핑몰

2016-10-15 20:40

add remove print link

&쇼핑몰 캡처평범한 악기 전문 쇼핑몰이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다

 쇼핑몰 캡처

평범한 악기 전문 쇼핑몰이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다름 아닌 치명적인 중독성을 가진 사은품 때문이다. 

15일 온라인 커뮤니티 더쿠넷, 쭉빵카페 등에 따르면 기타, 헤드폰 등을 판매하는 한 악기 쇼핑몰에서는 사은품으로 '김'을 선물했다.

스퀘어 - 정체성의 혼란이 온 악기 쇼핑몰

그런데 이 김이 중독성 있는 맛으로 입소문을 타면서 김을 찾는 사람이 늘기 시작했다. 특히 '뇌물'이라고 적혀 있는 포장과 "돈 주고도 못사! 기타리스트의 비밀 반찬" 등 재미 있는 설명이 관심을 끌면서 화제가 됐다. 

SNS에는 김 인증샷이 여럿 올라왔고, "완전 밥도둑", "뇌물 맛있네요" 등의 후기도 이어졌다. 쇼핑몰에서 판매하는 악기보다 사은품이 더 유명해지는 기현상이 벌어진 것이다. 

#튜너 주문했더니 #뇌물 받음#개이득 돈 주고도 못사! 기타리스트들이 숨겨온 #비밀의반찬 ! 20년을 연주해도 못내는맛!수많은 연주자들을 좌절시켜온 바로 그 맛!!! #스쿨뮤직#뇌물김 !!!!

Jihyeon Song(@yageumi.jh)님이 게시한 사진님,

#뇌물김 #스쿨뮤직 #뇌물 #김 #명란김 스쿨뮤직에서 스프링을 샀더니 뇌물김이 왔다. 붉은색 소금 ? 같은 마른 명란이 김에 붙어있는데 완전 밥도둑이다 살짝 매운맛도 느껴지는데 최고 ㅋㅋㅋ

반 짝 마크심(@markxsim)님이 게시한 사진님,

이후 쇼핑몰은 김을 구매할 수 없는지 문의하는 사람이 늘자 최근 김을 팔기 시작했다. 쇼핑몰 관계자는 제품 설명에서 "원래는 안팔려고 했는데 요청이 많아서 팔게 됐다"고 말했다. 

이하 쇼핑몰 캡처

 

또 "뇌물 수수 혐의, 마약 첨가 등의 소문이 있었습니다만 안타깝게도 특허 및 식약청 승인을 받은 합법적인 식품"이라고 재치있는 설명도 덧붙였다. 

 

현재 김은 3봉 1세트로 가격은 1500원에 판매되고 있다. 악기 쇼핑몰이지만 김만 구매가 가능하다고 한다. 

home sto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