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팅에서 과거 연애 물어보면?” 유인나가 생각하는 좋은 대답

2018-05-14 09:50

add remove print link

양세형 씨는 "좋은 대답이다. 다음 얘기로 넘어갈 수 있을 것 같다"고 칭찬했다.

이하 tvN "선다방"
이하 tvN '선다방'

배우 유인나(35) 씨가 이별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 대해 본인 생각을 전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tvN 예능 '선다방'에서는 외국계 제약회사에 다니는 남성과 이란어 통번역가 여성 만남이 그려졌다. 여성은 이야기를 나누던 중 남성에게 "헤어지게 되는 이유가 뭐냐"는 질문을 했다.

곰TV, tvN '선다방'

두 사람 이야기를 듣던 SF9 로운(김석우·21)은 "저런 상황에서는 어떻게 얘기하는 게 좋냐"고 질문했다. 유인나 씨는 "생각해 봤는데, 그때는 이유가 있었던 것 같은데 기억이 잘 안 난다(고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양세형 씨는 "좋은 대답이다. 다음 얘기로 넘어갈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유인나 씨는 "기억이 진짜로 안 나. 그때는 분명히 있었잖아 이유가. "이것도 안 맞고 저거 때문에 싸우고"라며 이야기를 이어나갔다.

유인나 씨는 "이별의 시나리오를 100개 1000개씩 생각해보는 연애를 하잖아. 근데 지나고 나면 생각도 안 나거니와 이별했던 그때의 나쁜 감정은 싹 없어지고 '그땐 좋았지' 한다"고 설명했다. 유인나 씨는 "그게 나라고 안 느껴진다. 그냥 그때 그 사람과 연애했던 그날 몇 살의 유인나(로 느껴진다)"고 말했다.

 
 
 
 
 
 

유인나 씨는 질문에 대해 "그냥 안 물어보는 게 좋은 것 같다"고 결론 내렸다. 그는 곧바로 "근데 물어볼 수 있는 것 같아. 궁금하잖아"라고 정정하며 갈팡질팡했다. 

 
 
home 오세림 sto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