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영 부탁에 요리하다 말고 노래 부르는 김종국 (영상)

2018-09-16 17:40

add remove print link

"오빠 노래 중에 '한 남자'가 제일 좋다"

홍진영(33) 씨 부탁에 무심한 듯 노래 부른 김종국(42) 씨가 주목을 받았다.

16일 선공개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친구들을 위해 음식을 준비하는 가수 김종국, 홍진영 씨가 나왔다. 홍진영 씨는 "오빠 노래 중에 '한 남자'가 제일 좋다"며 갑작스럽게 불러 달라고 요청했다.

이하 SBS '미운 우리 새끼'

김종국 씨는 "오징어 자르다가 부르는 건 좀..."이라며 부담스러워 했다. 하지만 반주가 나오자 자연스레 노래를 부르기 시작해 친구들을 웃음에 빠뜨렸다.

채소 좀 썰어달라는 홍진영 씨 부탁을 다 들어주면서도 김종국 씨는 노래를 계속했다. MC 서장훈 씨는 "보통 저렇게 끊기면 그만해야 하는데 계속한다"며 놀라워했다.

김종국 씨는 '한 남자' 부른 후 듀엣곡인 '우리 사랑 이대로'를 부르기 시작했다. 홍진영 씨가 화음을 맞추며 노래 부르는 모습을 본 토니 안 씨 어머니는 "찰 궁합이다 찰 궁합이야"라며 감탄했다.

김종국, 홍진영 씨가 출연하는 SBS '미운 우리 새끼'는 16일 밤 9시 5분에 방영된다.

home 김유성 기자 farockim@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