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꽃페미액션 '양예원 사건' 재판 방청 후기 (전문)

2018-10-12 10:50

add remove print link

불꽃페미액션 회원들이 '양예원 사건' 재판을 방청했다
"피해자 분을 고문하는 것과 다름이 없던 재판이었다"

home 손기영 기자 mywank@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