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 참석 중 갑자기 드롭킥 공격당한 '터미네이터' 아놀드 슈워제네거

2019-05-20 05:34

add remove print link

남아공 요하네스버그에서 열린 '아놀드 클래식' 행사 중 일어난 해프닝
괴한이 등 뒤에서 갑자기 '드롭킥' 공격

보디빌더 출신 배우 겸 정치인 아놀드 슈워제네거(Arnold Schwarzenegger·71)가 괴한에게 '드롭킥'을 맞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지난 18일(현지시각) 아놀드 슈워제네거는 남아공 요하네스버그에서 열린 '아놀드 클래식' 행사에 참여했다. 아놀드 클래식은 아놀드 슈워제네거 이름을 딴 스포츠 대회다.

행사 중 갑자기 한 남성이 슈워제네거를 향해 달려오더니 그대로 등에 '드롭킥'을 날렸다. 남성은 현장에 있던 진행요원에게 제압돼 끌려나갔다.

유튜브, World's Strongest Fan

슈워제네거는 당시 SNS '스냅챗'에 올릴 사진과 영상을 휴대전화로 촬영 중이었다. 갑작스러운 공격에 당황하긴 했지만 부상을 입지는 않았다.

슈워제네거는 트위터에 "걱정할 것 없다. 나는 관중들한테 떠밀린 줄 알았다. 나중에 영상을 보고서야 킥을 맞았다는 사실을 깨달았다"고 썼다.

해당 남성이 슈워제네거를 공격한 이유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home 권택경 기자 tgman216@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