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청풍호에 국내 첫 수상항공기 뜬다

2019-08-07 12:14

add remove print link

서울지방항공청, 7일 수상 비행회사 ㈜NF에어에 운항증명 교부

수상비행기 및 운항코스 모습 / 제천시

제천 청풍호에 국내 최초의 수상항공기가 운행된다.

제천시는 5일 제천 청풍호 수상비행장 운영업체로 선정된㈜NF에어가 서울지방항공청으로부터 이달7일자로 소형항공운송사업 운항증명을 교부받아8일부터 관광비행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수상항공기를 활용한 관광비행사업으로 국내 최초로 청풍호~월악산~소백산~치악산 일대의 아름다운 비경을 공중에서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되었다.

시 관계자는 우선4인승‘세스나T-206H’기종으로3개 코스를 운항하며 비행거리는 각각50km정도로 약30분간 소요되며, 이용요금은1인 당15만 원 선에서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금년 말까지10인승 세스나(C-208B EX그랜드카라반) 1대를 추가 도입하여 운항하는 등 수상비행장 사업을 계속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 동안 시에서는 수상비행기의 운영에 필요한 이착륙장 및 클럽하우스를 조성했으며, 2011년 국토교통부의 제4차 공항개발중장기계획에 수상항공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되는 등 그 동안의 노력이 결실을 맺게 되었으며 청풍호가 수상항공의 메카로 도약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home 이정원 기자 myglorybox@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