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나가더니 왜 이렇게 살아요?” 인스타서 화장품 판매로 비판받은 루나

2019-09-20 08:43

add remove print link

5일 SM엔터테인먼트에서 나온 루나
인스타그램에서 화장품 판매하는 것이 과하다는 지적 받아

SM엔터테인먼트를 떠난 가수 루나가 SNS로 과도하게 장사를 한다는 지적을 받았다.

에프엑스 출신 루나는 지난 13일 인스타그램에 화장품 공구를 시작한다는 글을 올렸다. 그는 "촉촉한 타입의 쿠션으로 얇고 투명하게, 화사한 피부 표현이 특징"이라며 화장품을 소개했다.

루나는 지난 16일에도 화장품 광고를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그가 지난 19일 똑같은 제품 광고를 올리자 비판 목소리가 나왔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 #파스시나쿠션 공구 2일차 입니다 ! 루루 믿고 주문해주신 모든 분들께 너무너무 감샤드려욤~~>< 이제 목표수량이 얼마 남지 않았어요 !???? 정말 감동적입니다 루루 눈물나 ㅜㅜ 다시 한번 감사드리구여 지금부터 다시 공구에 집중하실게영 파스시나쿠션은 민감성피부나 붉은 피부가 고민이신분들도 사용하시기 정말 좋아요 파운데이션이 두껍게 발리지 않고 소량씩 잘 발라주면 ⭐️물광피부 꿀피부 되요 >< 촉촉한 피부 아침에 화장하고 나가서 저녁까지 수정 없이 촉촉한 !! #파스시나쿠션 한번 써보시고 후기 남겨주시면 루루가 특별 선물 드려요 ~~>> ???? ⭐️⭐️⭐️⭐️⭐️⭐️⭐️⭐️⭐️ 후기 남겨주시고 @lunaroom6 @hermosavidaluna 계정 태그해주시는 분들중 추첨을 통해 6명에게 루루가 가장 좋아하는 컬러로 바비브라운 립스틱 선물해 드릴게용 ????❤️♥️ 문의는 DM주세용 결제창 링크는 프로필 하단에 있습니다 ???? @lunaroom6

Luna 루나(@hermosavidaluna)님의 공유 게시물님,

일부 인스타그램 이용자들은 "SM 나가더니 왜 이렇게 살아요?", "저건 너무 대놓고 짝퉁이라서 밖에서 창피해서 어떻게 꺼내서 쓸까요?"라고 말했다.

루나가 홍보하는 제품이 명품을 카피한 제품이라는 의견도 있었다.

이용자들은 "차라리 쇼핑몰을 정식으로 열든가. 검증도 안 된 제품에 외형은 누가 봐도 명품 카피인 걸 도와주세요 하며 팔고 있는 현실이라니. 요즘 사람들이 바보도 아니고 저 돈이면 돈 더 주고 브랜드팩트를 사든가 하겠지", "누가 봐도 타사 제품 짝퉁 케이스에다 23호 톤인 사람한테 21호 톤을 소량 바르라고 하는 문구도 이상하고"라고 말했다.

이용자들 지적에도 루나는 지난 19일 "자기 추워진 날씨 감기 조심하시고요"라며 특별한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루나는 지난 5일 SM엔터테인먼트를 떠났다. 그는 회사를 떠나면서 향후 뚜렷한 계획을 밝히지는 않았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갑자기 추워진 날씨 ???? 감기 조심하시구요 ! 특히나 피부 건조 하신 분들 예민 하신분들 물과 과일 채소 꼭꼭 자주 챙겨드세요 ????❤️ #에펠드 #론디노백 #바게트백 #ad

Luna 루나(@hermosavidaluna)님의 공유 게시물님,

home 빈재욱 기자 binjaewook@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