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재기 아니다” 발매 하루 만에 장범준 꺾고 음원 차트 1위한 임재현

2019-09-25 11:30

add remove print link

25일 임재현 씨 신곡 '조금 취했어' 음원차트 1위 석권
사재기 의혹에 소속사 측 “전혀 사실 아니다”

디원미디어 제공
디원미디어 제공

가수 임재현 씨 신곡 ‘조금 취했어’가 각종 음원차트 1위를 석권했다. 임 씨 소속사 측은 사재기 의혹에 대해서 "사실이 아니다"고 부인했다. 

25일 오전 8시 기준 ‘조금 취했어’는 멜론을 비롯해 지니뮤직, 엠넷, 소리바다 등 6개 음원차트에서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조금 취했어’는 전날 오후 6시 임재현 씨가 발표한 신곡이다. 이전에 발매했던 ‘사랑에 연습이 있었다면’ 역시 지난 5월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1위를 기록해 팬들 관심을 모았었다. 

임재현 씨 소속사 엔에스씨컴퍼니 관계자는 이날 위키트리에 “1위를 기록해 기쁘다. 관심을 보내주신 팬 여러분들의 사랑에 감사드린다”며 소감을 전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번 곡은 가을감성에 맞는 곡이다. 계절에 맞는 장르라 팬들이 호응해 주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장범준 씨, 그룹 트와이스 등 쟁쟁한 가수들을 제치고 1위에 오른 것에 대해서는 “사재기 의혹이 제기되는데 이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며 “이전에도 제기된 문제다. 팬들 관심과 사랑에 따른 결과”라고 말했다. 

엔에스씨컴퍼니
엔에스씨컴퍼니
home 김성현 기자 sto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