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사카 유지 교수 “한국 와서 일본 제품 산 적 한 번도 없다”

2019-10-07 21:00

add remove print link

호사카 유지 “한국 제품이 훨씬 좋은게 많다”
호사카 유지 “한일 관계는 국민들이 아닌 위에서의 싸움”

'박명수의 라디오쇼' 인스타그램

호사카 유지 교수가 일본 제품을 쓰지 않는다고 밝혔다.

7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코너 ‘직업의 섬세한 세계’에서 호사카 유지 교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호사카 유지 교수는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을 언급하며 “한국에 와서 일본 제품을 산 적이 한 번도 없다”고 말했다. 그는 “일본 제품과 한국 제품을 비교할 때 큰 차이가 없고, 한국 제품이 훨씬 좋은 게 많다”며 “한국에 좋은 게 많은데 왜 일본 제품을 사용하는지 모르겠다”라고 밝혔다. 호사카 유지 교수는 “제가 지금 입고 있는 옷도 다 한국 옷이다”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호사카 유지 교수는 한일 관계에 대해서도 “한일 관계는 국민들이 문제가 아니다”라며 “위에서의 싸움이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서로 양보할 수 있는 시기가 오면 다시 회복할 수 있다”며 “국민들은 변함없이 사이좋게 교류하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호사카 유지 교수는 한국에 귀화한 일본 출신으로 한국과 일본 양국 관계와 역사를 탐구하며 세종대학교에서 독도연구소장으로 연구를 이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home 유희성 기자 elishayoo96@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