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9일) 한글날에 '메로나' 만드는 빙그레가 '특별한 선물' 준다

2019-10-09 08:50

add remove print link

빙그레가 2016년부터 해온 일
한글날 기념으로 '메로나체' 무료 나눔

뉴스1

식품업체 빙그레가 한글날 기념으로 특별한 선물을 나눈다.

빙그레는 '메로나체'를 무료로 배포한다. '메로나체'는 빙그레에서 만드는 아이스크림 메로나 포장지에 쓰인 글씨체를 본떠 새로 개발한 것이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 순우리말 사명을 가진 [빙그레] 도산 안창호 선생이 강조하셨던 민족의 웃음 ‘빙그레’ 정신이 담겨있습니다. ⠀ 573돌을 맞은 한글날을 맞아 빙그레의 기업 이념이 담긴 한글 글꼴을 또다시 선보입니다. ⠀ 2016년부터 지속 개발해 온 한글 글꼴 시리즈 4번째! 초록빛 멜론의 산뜻함을 담은 ‘빙그레 메로나체’ 입니다. ⠀ ✅다운로드 네이버에서 [빙그레서체] 검색 혹은 bingfont.co.kr 로 접속 ——————————————————————— 개인 및 기업 사용자를 포함한 모든 사용자에게 무료로 제공되는 빙그레 폰트를 다운받으실 수 있습니다. ——————————————————————— #빙그레 #한글날기념 #한글글꼴무료배포 #빙그레체

빙그레(Binggrae) 공식계정입니다.(@binggraekorea)님의 공유 게시물님,

빙그레는 지난 2016년부터 매년 독특한 메로나체를 개발해왔다. 이번에도 '한글 서체 시리즈 4탄'으로 또 다른 메로나체를 만들었다. 빙그레는 "초록빛 산뜻한 멜론의 맛 '빙그레 메로나체'를 무료로 써보세요"라고 전했다.

빙그레는 "한글 자음과 모음에 메로나 로고 타입 특징을 그대로 살렸다"며 "젊은 느낌을 주도록 레트로(복고) 감성을 표현했다"라고 설명했다. 메로나체 개발에는 국문학자와 서체 디자이너 의견까지 반영됐다. 

영어와 일본어판 '메로나체'

빙그레는 한글날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메로나체에 옛 한글 31자도 반영했다.

메로나체는 개인, 기업 모두 빙그레 홈페이지에서 '서체 다운로드' 탭을 통해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다. 빙그레는 지난 메로나체도 배포 중이다.

이하 빙그레
빙그레 공식 페이스북
home 김민정 기자 wikikmj@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