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이언티 신곡 '5월의 밤', 내일(6일) 공개 "김이나 작사가와 함께…"

2019-11-05 22:00

add remove print link

자이언티, 1년 만의 새 앨범 발표 "6일 6시 공개"
자이언티 "'5월의 밤' 노랫말이 키포인트"

'5월의 밤' 티저이미지 / 이하 더블랙레이블 제공

가수 자이언티(Zion.T)의 신곡 '5월의 밤'이 내일(6일) 공개된다.

'5월의 밤'은 지난해 10월 선보였던 EP앨범 'ZZZ' 이후 약 1년 만에 공개하는 신보로, 자이언티가 직접 작사·작곡을 맡았다. 또한 작사가 김이나를 비롯해 작곡 서원진, 편곡 박준우 등이 함께 참여해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자이언티는 지난 5일 소속사 더블랙레이블을 통해 본인의 신곡 감상 포인트를 소개했다.

그는 "'5월의 밤'은 사랑하는 사람과 서로 맞춰가면서 느끼는 어려움과 설렘이 담긴, 누구나의 이야기가 될 수 있는 노랫말이 키포인트"라고 신곡의 핵심 포인트로 '가사'를 꼽았다.

이어 “곡 제목은 ‘5월의 밤’이지만 11월인 지금과도 잘 어울리는 곡이다. 연인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를 김이나 작사가님과 함께 풀어봤으니 많이 들어달라”라고 당부했다.

이번 앨범은 특히 자이언티와 김이나와의 콜라보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두 사람은 최근 방송된 MBC ‘놀면 뭐 하니?’ 유플래쉬 편에서 ‘헷갈려’라는 곡으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첫 공동 작업임에도 절묘한 케미를 뽐냈던 만큼, 신곡 ‘5월의 밤’은 어떤 결과물이 나왔을지 많은 음악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자이언티의 새 싱글 ‘5월의 밤’은 오는 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home 진보연 기자 jjbe@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