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일 '슈가맨' 방송 이후 김이나가 올린 장문의 글

2019-12-07 22:40

add remove print link

'90년대 GD'로 불리며 온라인 탑골공원에서 난리 났던 양준일
'슈가맨'에 출연한 양준일 만난 후 소감 전한 김이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김이나(@eanakim)님의 공유 게시물님,

작사가 김이나 씨가 가수 양준일 씨를 만난 소감을 전했다.

지난 6일 김이나 씨는 인스타그램에 양준일 씨와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

이하 JTBC '투유 프로젝트 - 슈가맨'

김이나 씨는 "시대를 타지 않는 모든 것들은 결국 시대의 눈치를 보지 않은 것밖엔 없었다"며 양준열 씨에 관한 이야기를 꺼냈다.

그는 "존재 자체가 예술이었던 양준일 선배님의 노래 Fantasy 속 가사처럼 선배님은 표현은 서툴렀지만 모든 걸 던졌던 아티스트이다"라며 가수 양준열 씨에 대한 마음을 드러냈다.

김이나 씨는 "표현이 무엇인지를 다시 생각할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우리가 받은 감동과 에너지가 어떤 형태로든 돌아가 선배님을 축복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90년대를 대표했던 가수 양준일 씨는 지난 6일 김이나 씨가 패널로 출연 중인 JTBC '투유 프로젝트 - 슈가맨 3'에 출연해 데뷔곡 '레베카' 등을 선보였다.

곰TV, JTBC '투유 프로젝트 - 슈가맨3'
home 김민기 기자 minki@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