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구리 앞에 장사 없다” 충격적인 몸 상태 공개한 씨잼

2019-12-18 16:05

add remove print link

팬들 걱정 쏟아지게 만든 씨잼 몸 상태
18일 씨잼이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사진

씨잼이 충격적인 몸 상태를 공개했다.

18일 씨잼은 "다구리 앞에 장사 없단다"라는 글과 함께 등 전체에 상처가 난 자신의 몸 사진을 올렸다.

그는 '인디언밥'이라며 장난스럽게 해시태그를 남겼지만, 팬들의 걱정이 이어졌다. SNS 이용자들은 "너무 걱정된다", "무슨 일이냐", "왜 그러냐" 등 여러 댓글을 남겼다.

일부 SNS 이용자는 "저번 폭행 사건 그때인가요?"라고 댓글을 남기며 상황을 추측하기도 했다. 지난 1월 씨잼은 폭행 혐의로 고소를 당하는 등 폭행 관련 사건에 휘말렸다.

또 다른 SNS 이용자들은 씨잼이 "부황을 거칠게 떴다", "비와이가 십자가로 때렸다" 등 장난스러운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씨잼은 해당 사진에 다른 이유를 밝히지 않았다.

이하 씨잼 인스타그램
home 김민기 기자 minki@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