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잔이...” 기생충 아카데미 노미네이트 순간 송강호가 보인 행동 (영상)

2020-01-14 09:55

add remove print link

영화 기생충, 아카데미상 작품상 등 6개 부문 최종후보에 올라
영화 기생충 북미 배급사, 배우 송강호가 보인 행동 영상 공개

영화 '기생충' 아카데미상 노미네이트 소식이 전해진 순간 배우 송강호 씨가 보인 행동이 전 세계 SNS에서 화제가 됐다. 

영화 '기생충' 북미 배급사인 '네온(NEON)'은 14일(이하 현지 시각) 공식 트위터에 당시 상황을 촬영한 영상을 공개했다. 이 영상은 트위터에서 1만 회 넘게 리트윗되며 큰 관심을 받았다. 

송강호 씨는 다른 사람들과 함께 아카데미상 노미네이트 소식을 기다렸다. 송강호 씨는 소파에 앉아 커피가 담긴 머그잔을 들고 있었다.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상 노미네이트가 됐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송강호 씨는 주변에 있던 사람들과 함께 환호했다. 그러면서도 특유의 침착함을 잃지 않아 눈길을 끌었다.  

네온은 당시 송강호 씨 행동에 대해 "당신이 세계적인 슈퍼스타라는 증거 : 당신의 영화가 최우수 작품상 후보에 올랐을 때도 커피를 쏟지 않았습니다. 송강호... 존경합니다"라고 밝혔다.

아카데미상을 주관하는 미국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는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 최종후보작을 13일 발표했다. 영화 '기생충'은 아카데미상 최고의 영예인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각본·편집·미술·국제영화상 등 모두 6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한국 영화 역사상 아카데미상 최종 후보에 오른 것은 영화 '기생충'이 처음이다.  

home 손기영 기자 mywank@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