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안이 와서…" 최근 '빅뱅' 태양이 멤버들과 하고 있는 고민

2020-01-20 08:35

add remove print link

'빅뱅' 태양 "최근 멤버들끼리도 많은 고민을 했었다"
'빅뱅' 태양, 에스콰이어 3월호 표지 장식

남성지 '에스콰이어'

그룹 '빅뱅' 태양이 코첼라 복귀를 언급했다.

지난 18일 남성지 '에스콰이어'는 태양과 함께 한 3월호 화보 및 인터뷰를 공개했다.

앞서 그룹 '빅뱅'이 오는 4월 10일 열리는 미국 코첼라 페스티벌을 통해 복귀한다는 소식이 나왔다.

이하 트위터

태양 심경은 어땠을까. 그는 "코첼라 측에서 온 제안에 멤버들끼리도 많은 고민을 했다"며 "그저 바람이 있다면 좋은 무대를 남기고 싶다"고 밝혔다.

태양은 코첼라 무대에 앞서 개인적으로 팬들을 만나는 자리도 기획했다. '화답(花答): 태양과 친구들이 함께하는 기부 플리마켓&경매'를 통해서다.

태양은 "군에 있을 땐 단일복, 전투복만 입지 않나. 그래도 충분한데 너무 많이 갖고 있는 게 아닌가 싶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내가 가진 걸 잘 처리하려면 어떤 방법이 있을까 생각하다가 내 이름으로 플리마켓을 열어서 좋은 걸 나누고 좋은 곳에 수익금을 전달하게 좋겠다 싶었다"고 전했다.

home 구하나 기자 hn9@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