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지역사회서비스투자사업 이용신청 접수 연기

2020-02-06 03:47

add remove print link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 위해 조치
상황 안정되면 서비스 이용 모집 즉각 재개 방침

광주시청사

광주광역시(시장 이용섭)는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확산 방지를 위해 ‘2020년 지역사회서비스투자사업’ 이용 신청 접수기간을 연기하기로 했다.

당초 2020년 지역사회서비스투자사업(전체 서비스 20개사업) 신청기간은 2월3일부터 2월11일까지였다.  ※ 아동·청소년(2.3~2.4), 노인·장애인(2.6~2.7), 가족·신체건강 분야(2.10~2.11) 

    

시는 광주에서 두 번 째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발생되고 접촉자 및 의심환자 증가가 우려됨에 2월3일과 4일 이틀간 기 접수 된 아동·청소년사업(7개)을 제외한 노인·장애인(8개), 가족·신체건강(5개) 사업의 접수기간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시는 기초수급자나 노인·장애인 등 취약계층이 주로 이용하는 사업의 특성상 서비스 이용신청 접수를 위해 장시간 행정복지센터(동사무소)에 대기하는 등 감염 우려가 제기됨에 따라 서비스 신청자들의 지역사회 내 이동거리를 줄이고 감염 우려를 최소화하기 위해 결정한 조치라고 밝혔다.

2월2일부터 3일까지 이틀 동안 동안 접수된 아동분야 서비스이용자 신청자는 6400여명이었으며, 지역사회 서비스투자사업의 전년도 전체 접수자는 2만4000여명으로 금년에는 지난해 보다 더 많은 인원의 접수가 예상된다.

시는 접수일정 변경으로 다소 불편사항이 발생되더라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예방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판단한 것이다.

지역사회서비투자사업은 아동·청소년이나 노인·장애인, 가족 및 중장년층에게 지역특성에 맞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아동심리지원, 과학실습활동, 노인 웰빙프로그램, 장애인 돌봄등 20개 서비스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또한 광주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유행에 대비해 관내 사회복지시설 등에 대해 대응 지침을 시달하고 사회서비스를 제공하는 종사자 등에게도 즉각 전달될 수 있도록 조치했다.

류미수 광주시 사회복지과장은 “시민의 안전과 생명보호가 최우선이기 때문에 다소 불편이 따르더라도 불가피하게 지역사회 서비스투자사업 이용 신청기간을 연기했다”면서 “상황이 안정 되는대로 서비스이용 모집을 재개해 시민들이 사회서비스를 이용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home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