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학원 강의를 무슨 80명이 봐요? 200명 넘으면 롤 생방송 갑니다”

2020-03-17 20:20

add remove print link

네티즌 사이에서 '괴물 신인 대형 BJ'라고 불리는 영상
학원 강사, 뛰어난 진행 능력과 입담으로 시청자 7000명까지 모아

셔터스톡

뛰어난 진행 능력으로 온라인 커뮤니티를 사로잡은 학원 강사가 주목받고 있다.

지난 16일 한 학원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는 코로나 19로 인한 사이버 강의가 열렸다. 이날 강사는 비공개로 수업을 여는 것을 깜빡해 공개 상태로 뒀다. 이후 '디씨 인사이드-수능갤러리'에 주소가 퍼지며 실시간 시청자는 약 80명으로 늘어났다.

강사는 빠르게 늘어나는 시청자에 깜짝 놀라며 "오늘 수업 못 하겠다"라며 잡담을 이어갔다. 그는 "메시와 호날두 중 누구냐"는 질문에 "이제 우리 형은 메시지. 우리 형 바뀐 지가 언젠데 이걸 따지고 있어"라는 등 능숙하게 대화를 이어갔다.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 얘기가 나오자 강사는 "어제 나서스로 7판 했는데 한 판 이기고 다 졌다"라며 시청자들 눈높이에 맞춰 얘기했다. 시청자가 계속 늘어나자 그는 "여기에 왜 왔냐. 200명 넘을 경우 여기서 불 끄고 롤 켠다"고 공약을 걸었다.

유튜브 '정예학원온라인'

실제로 시청자 수가 200명을 넘자 강사는 롤 방송을 진행하기 시작했다. 강사가 비속어 하나 없이 계속 실시간 상황을 중계하는 등 뛰어난 진행 능력을 선보이자 방송이 끝날 무렵 시청자는 7000명까지 늘어났다.

네티즌들 뜨거운 관심을 받은 이 강사에 한 유저는 "수학 선생님이니까 BJ 이차함수로 데뷔하면 떡상할 듯"이라며 별명을 붙였다. 강사는 "또 뵙게 될 일 있으면 만나자"라고 말했으며, 해당 학원 구독자는 9000여 명에 다다랐다.

home 김유성 기자 farockim@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