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산단 전북도, ㈜플라스포 & ㈜주왕산업과 194억 투자협약 체결

2020-06-30 16:00

add remove print link

▶새만금 재생에너지 클러스터와 시너지 효과, 60여명 신규 고용창출 기대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국내·외 경기불황과 투자심리가 위축된 가운데에서도 새만금산업단지에는 제조업 투자가 이어지고 있다. 

전라북도

전라북도는 6월 30일 새만금개발청에서 새만금개발청 등 관계기관과 함께 ㈜플라스포, ㈜주왕산업과 새만금산업단지에 총 194억원 규모의‘전력변환장치, 수배전반 등 제조공장’을 건립하는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투자협약을 체결한 2개 기업은 재생에너지와 밀접한 전기·전력 관련 제품을 제조하는 기업으로 새만금 재생에너지 클러스터와 시너지 효과가 기대되어 더욱 그 의미가 깊다.

  

 ㈜플라스포는 2001년 설립된 ESS·PCS·태양광 인버터 등 전력변환장치 생산업체로 최근 정부 R&D사업 사업참여와 제조시설 확충을 위해 새만금산단에 111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주왕산업은 2005년 설립된 수배전반 전문 생산업체로 새만금 재생에너지 클러스터 등 재생에너지 시장 수요 등을 고려하여 수배전반 등 제조공장을 새만금산단에 건설할 예정이다.

새만금산단에 이들 2개 기업이 입주하면 직접 생산에 참여하는  60여명의 신규 고용창출 뿐만 아니라 재생에너지 클러스터로서의 새만금의 경쟁력도 더욱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home 한평희 기자 hphking0323@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