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까지 병실에 누워서 보고 싶다고 생각했다”…한혜진 오열

2020-07-31 23:30

add remove print link

맹장염 수술 받은 한혜진
한혜진, 헨리 만나 눈물 흘려

유튜브, '나 혼자 산다 STUDIO'

한혜진이 헨리의 위로에 눈물을 흘렸다.

31일 유튜브 '나 혼자 산다 STUDIO'에 공개된 '여은파' 영상에서는 맹장염 수술을 마친 한혜진을 위해 헨리가 노래를 부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하 유튜브, '나 혼자 산다 STUDIO'

박나래는 "사만다 언니를 위한 특별공연을 준비했다"며 헨리를 소개했다. 헨리의 방문 사실을 알지 못했던 한혜진은 헨리를 보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혜진은 "거짓말 하지 마. 미쳤나 봐"라며 당황했다.

헨리는 기타를 메고 나타나 한혜진을 위해 즉석에서 노래를 불렀다. 한혜진은 헨리를 보자마자 눈물을 흘렸다. 박나래는 한혜진이 진짜로 눈물을 보이자 황당해했다.

한혜진은 "아침까지 병실에서 얘 '비긴어게인'을 보면서 오래 못 봐서 보고 싶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환상을 보는 것 같았다"고 밝혔다.

home 김민기 기자 minki@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