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고 싶었다”고까지 고백한 쯔양, ‘손 톡톡’ 움짤이 계속 주목받고 있다

2020-08-08 15:35

add remove print link

참PD 방송에 얼굴 비친 쯔양
심리적으로 불안한 기색 비쳐

방송 은퇴를 선언한 BJ 겸 유튜버 쯔양이 참PD 방송에 등장한 가운데, 당시 포착된 쯔양 행동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이하 유튜브 '애주가TV참PD'

지난 7일 참PD는 '드릴 말씀 있습니다'라는 제목으로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는 쯔양이 등장했지만, 그는 방송 내내 고개조차 제대로 들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쯔양은 힙겹게 현재 심정에 대해 털어놨다. 그는 “뉴스 기사로 편집된 제 이미지가 사기꾼으로 남으니까…어제는 뉴스 보는데 죽고 싶다는 생각도 들었다”고 고백해 보는 이를 걱정하게 했다. 

그는 "저희 할머니도 뉴스 자주 보시는데 너무 무서워서 받지 못했다”며 "뉴스만 보시는 분들은 제가 다 사기꾼인 줄 알 것…”이라고 덧붙였다. 쯔양은 결국 얼굴을 감싸며 오열했다. 

심리적으로 굉장히 불안정한 상태를 보여줬던 쯔양의 모습은 움짤 등으로 해당 방송 이후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 등으로 펴졌다. 그 가운데 ‘쯔양 손 톡톡 움짤의 비밀.gif ’이라는 게시물이 올라와 주목받았다.

이하 GIPHY, 유튜브 '애주가TV참PD'

해당 게시물에는 극도의 불안해하는 쯔양의 상태가 고스란히 담겨있다. 쯔양은 고개를 잘 들지 못했고, 그의 손동작은 심리적으로 안정되지 못해 보였다.

이에 네티즌들은 “옆에 참PD 손동작 무의식적으로 따라 하다가 갈 길을 잃은 손짓…”, “진짜 맘 여린 거 같다”, “쯔양은 너무 안타까워서 진짜..”, “아이구 정말 가서 토닥토닥 안아주고 싶다”, “충격이야 저렇게 멘탈 불안해 보이는 애를 데려다 방송했다고?”, “이런 방송 반강제로 안 나오고 집에서 푹 쉬었으면 저 정도로 손 벌벌 떨 일은 없었을 텐데..” 등의 댓글을 남겼다.

유튜브, 애주가TV참PD
home 권미정 undecided@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