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뷔의 이번 ‘망언’은 도저히 용서할 수 없습니다” (누리꾼 반응)

2021-04-08 13:38

add remove print link

팬들과 소통하면서 ‘망언’ 남긴 BTS 멤버 뷔
누리꾼들 “사람 화나게 하지 마라” “우리는 어떻게 하라는 말이냐”

home 황찬익 기자 simon@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