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장성군, 스마트 빌리지 공모 선정~국비 포함 사업비 8억원 확보

2021-05-28 18:22

add remove print link

“인공지능으로 농사 짓고, 증강현실로 장성 관광?!”

 
 

장성군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공모사업인 ‘2021년도 스마트 빌리지(지능형 마을) 사업’ 대상으로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군은 사업비 8억원(국비 6, 참여기업 2)을 확보, 올해 말까지 관련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장성군이 제안해 채택된 사업은 ‘인공지능 기반 옐로우시티 주민 행복 소득형 마을사업’이다. 인구 고령화로 생산성 감소를 겪고 있는 농촌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실질적인 소득 증대 모델 개발이 사업 목표다.

사업은 ▲인공지능 기반 농장(팜)-지능형 공장(스마트 팩토리) 실증 ▲증강현실(에이알, AR) 기반 스마트 빌리지 관광 ▲실시간 농특산물 대중투자(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구축으로 구성되어 있다.

먼저, 장성군은 딥러닝(컴퓨터 자가학습) 기능이 탑재된 인공지능 기반의 공장식 농장 서비스를 개발‧운영한다. 시스템이 농산물의 크기 선별, 품질 판독 등을 수행해 다품종 소량 생산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으며, 농가소득 창출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증강현실 기반 스마트 빌리지 관광사업은 최신 에이알(AR) 기술이 적용된 3차원 가상 맵(map)을 구현해 관광객들에게 황룡강 노란꽃잔치, 장성호 수변길 등 장성의 대표 관광지에 대한 환상적인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실시간 농특산물 대중투자 플랫폼 구축사업은 크라우드 펀딩(소셜 네트워크나 인터넷을 활용한 모금, 투자 등의 행위)을 통해 농산물의 판로를 확보하는 사업이다. 생산자가 온라인 플랫폼에 농산물 재배 영상을 올리면, 인공지능이 병충해 여부를 판독하거나 생산 이력을 소비자에게 제공해 신뢰 형성에 도움을 준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본 사업을 통해 최신 인공지능, 빅데이터 기술을 농산물 가공과 이력 관리, 관광 서비스 모델 개발 분야에 적용할 방침”이라면서 “실질적인 주민 소득 증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모사업은 장성군이 주관 기관이며 ㈜유오케이, ㈜리눅스아이티, 에이치엠테크놀로지 사(社)가 참여한다.

home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