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레드벨벳 아이린, 8일 코로나19 검사 “받은 이유는...”

2021-07-08 20:37

add remove print link

레드벨벳 아이린, 코로나19 진단 검사
소속사 “선제적 차원에서 받은 것, 결과는 아직”

레드벨벳 아이린  / 이하 뉴스1
레드벨벳 아이린 / 이하 뉴스1

그룹 레드벨벳 아이린(배주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다.

위키트리는 8일 아이린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아이린은 이날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강남세브란스병원 선별 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위키트리와 통화에서 "선제적 차원에서 받았다. 아직 결과는 자세히 나오지 않았다"고 답했다.

한편 레드벨벳은 오는 8월 컴백을 목표로 새 앨범을 준비 중이다.

지난 7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광장에 마련된 임시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체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서 있다.
지난 7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광장에 마련된 임시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체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서 있다.
home 유혜리 기자 youhr@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