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무게가 10㎏이나 늘어서 지금은…” 한소희가 상상도 못할 정도의 근황을 전했다

2021-10-05 14:37

add remove print link

'마이 네임' 출연하려고 운동… 10㎏ 증량
“운동신경 좋아져서 지금은 킥복싱 배워”

한소희 / 넷플릭스 제공
한소희 / 넷플릭스 제공

한소희가 운동으로 몸무게 10㎏을 늘렸다고 밝혔다. 한소희는 5일 온라인으로 생중계된 넷플릭스 '마이 네임' 제작발표회에서 이처럼 말했다.

‘마이 네임’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으려고 조직에 들어간 지우(한소희)가 새 이름으로 경찰에 잠입해 마주하는 냉혹한 진실과 복수를 그린 시리즈다. 넷플릭스 '인간수업'을 통해 완성도 높은 연출로 호평을 받은 김진민 감독이 넷플릭스와 함께하는 두 번째 연출작이다.

이 드라마엔 한소희와 함께 장률, 김상호, 박희순, 안보현, 이학주가 출연한다. 박희순은 국내 최대 마약 조직 동천파의 보스 최무진을, 안보현은 마약수사대 전필도 형사를, 김상호는 마약수사대의 차기호 팀장을, 이학주는 최무진 부하 정태주를, 장률은 동천파 전 조직원 도강재를 맡는다.

한소희가 몸무게를 늘린 이유는 영화의 액션을 현실감 있게 연출하기 위해서다. 박희순은 한소희의 증량에 대해 "출연진 모두 두 달 전부터 체력 훈련과 액션 연습을 했는데 한소희는 우리보다 한 달 먼저 연습했다"며 "한소희가 10㎏을 찌웠다. 모두 근육으로 늘렸다. 필라테스도 안 한 친구가 이렇게까지 발전한 게 놀랍다"라고 말했다.

한소희는 "운동을 많이 하고 먹고 싶은 걸 먹으니까 어느 순간 10㎏이 쪄 있더라“라면서 "'마이 네임' 후 운동신경이 많이 좋아져서 지금은 킥복싱을 배우고 있다"고 말했다.

 

한소희 / 넷플릭스 제공
한소희 / 넷플릭스 제공

View this post on Instagram

한소희(@xeesoxee)님의 공유 게시물

한소희 / 한소의 인스타그램(왼쪽), 넷플릭스
한소희 / 한소의 인스타그램(왼쪽), 넷플릭스
home 채석원 기자 jdtimes@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