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동안 감사했다” 아슬아슬한 생방송 진행한 최성봉…결국 구급 대원 출동 (영상)

2021-10-12 15:42

add remove print link

최성봉 “술, 담배 모두 인정한다”
거짓 암 투병 논란 일었던 가수 최성봉

거짓 암 투병 논란 등에 휩싸인 가수 최성봉이 라이브 방송을 통해 입장을 밝혔다.

이하 유튜브 "최성봉Sungbong Choi"
이하 유튜브 '최성봉Sungbong Choi'

최성봉은 12일 오후 2시쯤 자신의 유튜브 채널 라이브 방송을 통해 "최근 이슈에 대해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고 자신의 거짓 암 투병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영상)

그는 "담배, 술 모두 인정한다"며 "제가 며칠 동안 여러 악플에 많이 시달리면서 우울과 공황장애, 극단적 선택 충동이 많이 느껴졌다. 그걸 억누르고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어릴 적부터 몸부림치고 살아왔는데, 이제는 너무 지쳐서 모두 못하겠다. 정말 열심히 살아왔는데.."라고 털어놨다.

또한 그는 "감성팔이 하려고 온 거 아니다"라며 "제가 말하고 싶은 건 여기 게시글에다 올렸다"고 강조했다. 하지만 영상 말미에 갑자기 구급 대원이 등장해 방송이 중단됐다.

최성봉이 해당 영상과 함께 올린 글에는 '어릴 적부터 보이지 않는 노력과 매사에 언제나 충실하고, 일반 사람처럼 사람답게 살려고 발버둥 친 게 그저 허망한 세월로 느껴진다'고 적혀있었다.

또 이 글에서 그는 "저도 사람이고, 스스로 방어하고, 스스로 공격하고, 때론 사람의 사랑에 대한 결핍이 가득차 외로움에, 고독의 늪에서 혼자 허우적거리며 눈물을 쏟아내곤 한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하지만 이제는 제 운명은 여기까지라고 본다"며 "그동안 저를 위해 보살펴주시고 아껴주신 많은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표명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유튜버 '연예 뒤통령이진호'는 암 투병 중이라고 밝힌 최성봉이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구입한 환자복을 입었을 뿐만 아니라 술, 담배를 하고 있다고 주장해 '최성봉 거짓 암 투병' 등의 논란이 일었다.

구급대원이 왜 출동했는지에 대해서는 라이브 방송 영상 등에 나오지 않았으며 이후에도 밝혀진 사실이 없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게'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home 유혜리 기자 youhr@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