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희 잘 먹고 잘 지낸다" 따돌림 논란 있던 걸그룹, 9개월 만에 나타났다 (사진)

2021-11-16 11:06

add remove print link

깜짝 라이브 방송 진행한 김채원-이진솔
현재 근황에 대해 “잘 먹고 잘 지내”

그룹 에이프릴 멤버 김채원과 이진솔이 깜짝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하 유튜브 "Honey챈 [허니챈]"
이하 유튜브 'Honey챈 [허니챈]'

지난 15일 오후 7시 유튜브 '허니챈' 채널에는 '허니챈과 특별 게스트'라는 제목의 라이브 방송이 진행됐다. 해당 방송에는 김채원과 이진솔이 등장해 약 1시간 동안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김채원은 "나는 그냥 먹고 자고 그렇게 지냈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진솔도 "그동안 노래를 많이 했다. 노래만 하면서 살았다"고 말했다.

이어 '살이 빠진 것 같다'는 한 네티즌의 말에 이진솔이 "살이 빠지기도 했고, 살이 빠진 김에 운동도 열심히 했다"고 하자, 김채원은 "그동안 산책을 많이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다들 잘 지내고 있다. 아마 물어보면 저희랑 똑같이 말할 거다. 잘 먹고 잘 잔다고"라고 에이프릴 멤버들(이나은, 윤채경, 양예나, 레이첼)의 근황도 밝혔다.

좋아하는 음식, 운전면허를 취득한 이야기 등으로 방송을 이어가던 두 사람은 네티즌들이 계속해서 근황을 묻자 "아무래도 제일 궁금해하시는 것 같다"며 "저희 진짜 잘 지낸다. 잘 웃고, 잘 먹고 그렇게 지낸다"고 전했다.

앞서 에이프릴은 전 멤버 이현주가 따돌림 의혹을 제기하면서 지난 2월부터 진실 공방을 벌여왔다. 이후 지난 6월 이나은과 이진솔, 김채원은 공식 팬카페를 통해 "정말 그런 적이 없다"며 긴 심경 글을 게재했다. 현재 에이프릴은 멤버 윤채경을 제외하고 사실상 연예계 활동을 중단한 상태다.

home 유혜리 기자 youhr@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