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민주당 상임고문 대전 지원 유세

2022-05-28 21:48

add remove print link

9급 공무원부터 구청장까지 대전의 공직을 맡아온 ‘미스터 대전’

이낙연 지원유세 / 자료사진
이낙연 지원유세 / 자료사진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전 국무총리)이 주말인 28일 대전을 방문해 민주당 후보에 대한 시민들의 지지를 호소했다.

이낙연 고문은 대전시 서구 관저동 마치광장에서 장종태 후보 지지를 호소했다.

이낙연 상임고문은 “ 40년 “가까이 대전 행정만 해왔다”며 “대전 서구 주민들께서도 이제까지 해왔던 일이 옳은 방향이었다면 장종태에게 4년 더 구정을 맡겨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또 “9급 공무원부터 구청장까지 대전의 공직을 맡아온 미스터 대전”이라며 “더 묻고 따질 것 없이 서구 행정은 장종태 후보에게 맡겨달라”고 당부했다.

장종태 후보는 “이낙연 상임고문께서 대전을 찾아 지원 유세를 해주셔서 매우 감사하다”며 “이낙연 상임고문과 당원, 그리고 지지자들의 응원에 힘입어 6.1지방선거에서 반드시 승리하겠다”고 강조했다.

신탄진 전동시장 유세 / 자료사진
신탄진 전동시장 유세 / 자료사진

이낙연 상임고문은 이어 허태정 대전시장 후보와 함께 대덕구 석봉동 신탄진전통시장과 서구 관저동 마치광장을 잇따라 방문해 지원 유세 활동을 벌였다.

그는 “선거공보물을 그냥 버리지 말고 전과 기록 같은 걸 찬찬히 보고 이 사람이 과거에 무슨 일을 했는지 알아야 한다”며 “공금을 이상한 데 쓴 일은 없는지, 부동산에 욕심이 많은 것은 아닌지, 꼭 따져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공직자가 선하고, 지도자가 선한 마음을 갖고 있어야 우리 시민들께도 선한 영향을 미치게 된다”며 “이런 사람이 지도자가 되면 시민들도 착한 마음이 더 우러날 것이고, 이웃에게도 더 착한 마음이 전파돼 살기 좋은 곳으로 발전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home 육심무 기자 smyouk@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