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소식 알려온 '무물보' 출연자, 그런데 상대가...뜻밖이다 (+해명)

2022-08-16 09:36

add remove print link

‘무물보’에서 전한 깜짝 결혼 소식
'무물보' 작가와 출연자 결혼...“원래 연인 사이였다”

‘무물보’에서 부부가 탄생했다.

이하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이하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해당 소식은 지난 15일 방송된 KBS Joy 예능 ‘무엇이든 물어보살’(이하 ‘무물보’) 오프닝 중 출연자 근황 코너를 통해 전해졌다.

이수근은 “무려 저희 파일럿 방송 때 출연하셨던 분이다. ‘파충류 카페를 운영하는데 외모 때문에 아이들이 무서워해서 고민’이었던 분의 소식”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최근에 결혼에 성공하셨다고 한다. 그것도 우리 작가랑 백년해로를 약속했다고 한다”며 깜짝 결혼 사실을 알렸다.

서장훈은 “오해하실까 봐 말씀드린다”면서 “‘무물보’ 방송에 출연해서 연인이 된 게 아니라 원래 작가 남자친구였다. 초창기엔 신청하는 사람이 적어서 (출연했던 것)"라고 설명했다.

이수근은 “결혼 잘했다. 행복하게 살고 우리 작가님 힘들지 않게 (해달라). 괜히 쓸데없이 집에 뱀 풀어 놔서 물리는 일 없도록… 가뜩이나 우리 ‘무물보’ 작가님 부족이다. 다 떠나가고 있다. 힘든 직업이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서장훈 역시 “별의별 사람이 많다. 말을 안 해서 그렇지…”라며 “파충류 사장님과 우리 작가님 무탈하게 늘 행복하시길 바란다”며 앞날을 축복했다.

home 김희은 기자 1127khe@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