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 사고”...안정환 아내 이혜원, 걱정스러운 심경 글 올렸다

2022-08-19 09:43

add remove print link

안정환 아내 이혜원이 직접 전한 안쓰러운 근황
“두렵고 무서운 시간들을 보냈다”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안정환의 아내 이혜원이 안쓰러운 근황을 전했다.

건강 이상을 호소하며 장문의 심경 글을 전했다.

이하 이혜원 인스타그램
이하 이혜원 인스타그램

이혜원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얼마 전 25층 엘리베이터 사건 이후 공황이 심해지더니 바닥에 머리를 부딪히고 쓰러지는 사고가 있었어요. 구급차도 타보고 두렵고 무서운 시간들을 보내고 이젠 다시 세상 밖으로 나오고 있어요”라고 운을 뗐다.

이어 “몸이라는 것이 참 신기하게 난 괜찮을 줄 알았는데도 실은 그게 아니었더라고요. 그리고 그만큼 건강이 너무너무 소중하다는 걸 또 한 번 느끼게 된 계기였죠. 가족들에게 편지를 써야 하나 할 정도로 말이죠”라며 건강에 문제가 있었음을 호소했다.

이혜원은 “그러고 나서 제일 생각나는 것이 주변 분들의 고마웠던, 감사했던 순간들”이라면서 “우리 후회는 말고 지금 이 순간 감사함을 느끼고 나누고 마치 내일이 없을 수도 있는 것처럼 열심히 재미있게 살아보아요”라고 전했다.

끝으로 “저는 정밀 검사를 받으러 병원을 다녀야 하는 수고가 좀 있겠지만 그래도 이만한 걸 다행으로 감사하는 마음 갖고 오늘도 굿나잇 해보렵니다. 뭐든 성공과 실패, 사랑과 미움은 내 마음먹기에 달려 있다는 걸 다시 한번 느낀 소중한 밤”이라며 끝맺었다.

하단에 걸린 ‘#늘밝아야한다라는압박감에서나오자’라는 해시태그가 눈에 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이혜원의 모습이 담겼다.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아프지마세요”, “언니 힘내요”, “늘 응원하고 기도할게요”, “천천히 회복하시고 건강하세요” 등 응원 댓글을 남겼다.

“공황이 있어요” 안정환 아내, 호텔 25층 엘리베이터 갇혀 벌벌 떨었다 (영상) 이혜원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글,당황한 기색 역력히 느껴지는 영상. “공황이 있어요” 안정환 아내, 호텔 25층 엘리베이터 갇혀 벌벌 떨었다 (영상)
위키트리 | 세상을 깨우는 재미진 목소리

한편, 이혜원은 최근 엘리베이터에 갇혀 구조를 요청했다. "공황이 있는 저는 지금 엘리베이터에 갇혔어요. 흑 무섭"이라며 엘리베이터에 안에서 찍은 사진을 게재한 바 있다.

이혜원은 안정환과 지난 2001년 결혼한 후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home 김희은 기자 1127khe@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