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맨파 측 "여자들은 질투와 욕심, 남자들은 의리와 자존심 보였다"

2022-08-23 16:12

add remove print link

'스우파' 이어 남자들의 경쟁 다룬 '스맨파'
권영찬 CP, 두 프로그램 간 차이 있다고 밝혀

남성 댄서 서바이벌 프로그램 제작진이 논란이 될 수도 있는 발언을 꺼냈다.

Mnet "스트릿 맨 파이터"
Mnet '스트릿 맨 파이터'

23일 서울 스탠포드호텔코리아에서 Mnet 예능 '스트릿 맨 파이터'(이하 스맨파)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노제, 리정, 아이키 등 여성 댄서들의 이름을 널리 알린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 후속작이다.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

제작발표회에서 권영찬 CP는 남녀 댄서들의 경쟁에 차이가 있다면서 의견을 밝혔다. 

권 CP는 "여자 댄서들과 남자 댄서들의 서바이벌이 다르다"면서 "여자 댄서들의 서바이벌에는 질투, 욕심이 있었다면 남자 댄서들은 의리와 자존심이 자주 보였다"라고 말했다. 

이하 Mnet "스트릿 맨 파이터"
이하 Mnet '스트릿 맨 파이터'

이어 "남녀 댄서들은 춤에서도 차이를 보이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스우파'는 23일 밤 10시 20분에 첫 방송된다. 뱅크투브라더스, 어때, 엠비셔스, 와이지엑스, 원밀리언, 위댐보이즈, 저스트절크, 프라임킹즈 총 8팀이 출연한다. 

네이버TV, Mnet '스트릿 맨 파이터'
home 김민정 기자 wikikmj@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