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가 박명수에게 '7년째' 보내고 있다는 선물, 알면 놀란다

2022-09-09 16:05

add remove print link

아이유가 꾸준히 보내고 있는 추석 선물 정체
박명수 “올 추석에도 아이유 씨가 변함없이...”

박명수가 아이유가 7년째 보내고 있는 추석 선물을 공개했다.

박명수, 아이유 / 뉴스1
박명수, 아이유 / 뉴스1

9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박명수는 가수 아이유를 언급했다. 

박명수는 "아이유 씨는 뭘 해도 잘 소화한다. 노래에 있어서는 자타공인"이라며 아이유를 칭찬했다.

이하 아이유 인스타그램
이하 아이유 인스타그램

이어 그는 "올 추석에도 아이유 씨가 변함없이 벌꿀을 보내줬다. 7년째 이어지고 있다. 보통 1~2년 치다 빠지는데, 아이유 씨는 7년째 계속되고 있다"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라디오 방송에 출연한 빅데이터 전문가 전민기는 "진짜 (박명수 씨를) 좋아하나 보다"라며 감탄했다.

박명수는 "아니다. 괜히 안 보냈다가 흠집 잡힐까 봐 그러는 거다. 꾸준히 챙겨주는 모습이 감사하다"며 고마워했다.

아이유에게 어떤 보답을 했냐는 질문에 박명수는 "밥 한번 먹자고 하고 싶은데 부담 주는 걸까 봐 못 하겠다"며 조심스러워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유야. 꿀은 집에 많다. 참고해라. 고기 종류로 보내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home 윤희정 기자 hjyun@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