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투약 의혹 받은 남자 배우, 빠르게 입장 밝혔다 (전문)

2022-09-11 09:09

add remove print link

10일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된 40대 남자 배우
이무생 의혹에 소속사 입장 밝혀

이하 뉴스1
이하 뉴스1

배우 이무생이 ‘마약 투약 혐의 40대 배우’가 아니라고 밝혔다.

이무생 소속사 에일리언컴퍼니 측은 11일 공식 SNS에 “당사는 현재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된 40대 남성 배우 관련, 이무생 배우라는 의혹이 제기돼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를 통해 허위 사실이 무분별하게 유포되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글을 남겼다.

이어 “이무생 배우는 본 사건과 무관함을 명백히 밝히며 근거 없는 허위 사실 유포가 계속될 경우 당사는 법적 절차를 통해 강경한 대응을 할 것임을 알린다”며 “당사는 앞으로도 소속 배우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10일 40대 남자 배우가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따르면 이날 오후 2시쯤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자택에서 체포돼 간이 마약 검사를 한 결과 마약류 양성 반응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약에 취한 듯 보이는 남성이 뛰어다닌다”는 112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것으로 전해졌다.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40대 남자 배우는 2006년 지상파 드라마에 조연으로 데뷔해 이후 여러 편의 영화와 드라마에 주·조연급으로 활약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래는 에일리언컴퍼니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에일리언컴퍼니입니다. 당사는 현재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된 40대 남성 배우 관련, 이무생 배우라는 의혹이 제기돼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를 통해 허위 사실이 무분별하게 유포되고 있음을 확인하였습니다. 이무생 배우는 본 사건과 무관함을 명백히 밝히며 근거 없는 허위 사실 유포가 계속될 경우 당사는 법적 절차를 통해 강경한 대응을 할 것임을 알립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소속 배우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home 김민기 기자 minki@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