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택샵

속 더부룩하고 소화불량 계속된다면? '이것' 의심 해봐야 한다

2024-02-13 10:00

add remove print link

소화불량인 줄 알았던 증상, 알고 보니 효소 부족?
따로 섭취 통해 보충 필수적

밥이나 술을 먹고 나면 가슴이 답답하거나 배에서 '꾸륵' 소리가 나는 사람이 있다. 더부룩한 속 때문에 방귀나 트름이 자주 나오고 속이 콕콕 쑤시기도 한다.

'소화불량'이라고 생각되는 이런 증상의 원인은 사실 효소 부족일 가능성이 높다.

효소는 1초에 100만회에 달하는 움직임으로 음식물을 분해해 소화를 돕고 영양소를 신체 곳곳에 전달해 몸에 흡수시키는 역할을 한다. 즉 체내에 효소가 부족하면 '잘 먹고 잘 배출하는' 활동이 어렵다는 뜻이다.

각종 비타민을 아무리 많이 먹어도 효소가 없으면 효과를 볼 수 없는데, 우리 몸 안의 효소 보유랑은 나이가 들수록 줄어들기에 효소 식품을 따로 섭취해 보충해 주는 것이 필요하다.

영양학자 에드워드 하웰은 "난치병은 극단적인 효소 부족이 원인"이라며 "효소가 없으면 수명이 다한다" 등의 말을 남기며 효소의 중요성을 알리기도 했다.

천연 곡물 발효 효소 먹어야 효과적···

부족한 효소를 효과적으로 채우기 위해서는 발효효소가 좋다. 효소를 발효하면 효소 활성도가 약 2배가량 높아지는데, 옛부터 곡물을 주식으로 해온 우리나라 사람에게 딱 맞다.

시중에 나온 '라이프턴 퍼스트 루틴 효소'는 식품 첨가물 없이 곡물 그대로의 발효 방법을 채택한 효소식품으로 유명하다. 하루 한 포로 체내 효소를 효과적으로 채울 수 있다.

제품에는 검정콩, 흑미, 보리, 메밀, 기장쌀, 수수, 차조, 현미 등의 곡물 효소가 함유됐다. 또한 효모 등의 유익균을 첨가해 발효시킨 콤부과채가 배합됐다. 이는 신진대사를 촉진하고 소화계통에 도움을 줘 체중감소, 디톡스 작용, 면역강화 등의 효과를 볼 수 있다.

효소의 활성도를 나타내는 역가 수치는 높을수록 분해 속도가 빠른데, 퍼스트 루틴 효소는 역가 수치 50만으로 한국인 식단에 잘 맞는 배합으로 연구됐다. 고소하고 달콤한 인절미 맛으로 남녀노소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다.

구매자들은 "효소 성분 이외에 콤부차 효소도 추가로 배합돼 고민 없이 주문함", "15일 먹었더니 밤에 과식하고 잠자도 담날 말끔...", "소화도 잘되고 지금까지 먹어본 효소 중 가장 맛있어요", "효과 지립니다" 등 후기를 남겼다.

라이프턴 퍼스트 루틴효소(30포)는 현재 온라인몰 택샵에서 국내 단독 34% 특가 19,8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택샵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해 보자.

※ 이 기사는 제품 광고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home 황인정 기자 injung0321@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