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김민재·이강인으로는 부족?…세계 축구 대표팀 가치 TOP 30 탈락 (+순위)

2024-03-26 18:10

add remove print link

세계 축구 대표팀 가치 TOP 30에 없는 한국
1위는 2조 624억 원 집계된 잉글랜드

지난해 3월 우루과이와의 평가전 당시 선발 선수들 / 뉴스1
지난해 3월 우루과이와의 평가전 당시 선발 선수들 / 뉴스1

세계 축구 대표팀 TOP 30 순위가 공개됐다. 한국은 30위 안에 들지 못했다.

영국 스포츠 매체 기브미스포츠는 세계 축구 대표팀 중 가장 가치가 높은 국가대표팀 30곳을 소개했다.

한국은 EPL 토트넘 홋스퍼 FC의 주장 손흥민, 분데스리가 FC 바이에른 뮌헨 이적 당시 아시아 역대 최고 몸값을 기록한 김민재, 리그1 파리 생제르맹 FC의 이강인의 활약에도 불구하고 30위 안에 들지 못했다.

30위 안에 든 유일한 아시아 국가는 일본이다. 일본은 약 3254억 원(1억 9266만 파운드)이라는 평가를 받고 29위에 랭크됐다. 일본 대표팀은 손흥민이나 김민재 같은 슈퍼스타는 없었으나, 유럽파 선수들이 많기 때문으로 보인다.

10위는 약 7808억 원(4억 6188만 파운드) 벨기에, 9위 약 9151억 원(5억 4136만 파운드), 8위 네덜란드 약 9283억 원(5억 4912만 파운드)였다.

7위인 아르헨티나는 1조 506억 원(6억 2153만 파운드)로, 가치가 급격히 치솟았다. 6위는 약 1조 1031억 원(6억 5256만 파운드)의 이탈리아, 5위는 약 1조 1031억 원(6억 5256만 파운드)인 스페인, 4위는 약 1조 3508억 원(7억 9919만 파운드)의 브라질이 차지했다.

3위 포르투갈은 약 1조 5403억 원(8억 9000만 파운드), 2위 프랑스는 약 1조 7748억 원(10억 5000만 파운드)였다.

1위는 잉글랜드가 약 2조 624억 원(12억 2000만 파운드)를 기록하며 유일하게 2조 원을 돌파했다.

이하 역구 스포체 매체 기브미스포츠 선정 세계 축구 대표팀 TOP 30

30위 콜롬비아 1억 8223만 파운드 (3078억 원)

29위 일본 1억 9266만 파운드 (3254억 원)

28위 폴란드 1억 9672만 파운드 (3323억 원)

27위 세르비아 1억 9772만 파운드 (3340억 원)

26위 스위스 1억 9801만 파운드 (3344억 원)

25위 에콰도르 2억 348만 파운드 (3438억 원)

24위 알제리 2억 1081만 파운드 (3562억 원)

23위 오스트리아 2억 2603만 파운드 (3819억 원)

22위 크로아티아 2억 3982만 파운드 (4052억 원)

21위 세네갈 2억 4646만 파운드 (4165억 원)

20위 터키 2억 6417만 파운드 (4464억 원)

19위 미국 2억 6852만 파운드 (4538억 원)

18위 코트디부아르 2억 6859만 파운드 (4539억 원)

17위 모로코 2억 7706만 파운드 (4682억 원)

16위 나이지리아 2억 9611만 파운드 (5004억 원)

15위 스웨덴 2억 9928만 파운드 (5058억 원)

14위 우크라이나 3억 559만 파운드 (5164억 원)

13위 덴마크 3억 2025만 파운드 (5412억 원)

12위 우루과이 3억 5188만 파운드 (5947억 원)

11위 노르웨이 4억 878만 파운드 (6908억 원)

10위 벨기에 4억 6188만 파운드 (7808억 원)

9위 독일 5억 4136만 파운드 (9151억 원)

8위 네덜란드 5억 4912만 파운드 (9283억 원)

7위 아르헨티나 6억 2153만 파운드 (1조 506억 원)

6위 이탈리아 6억 5256만 파운드 (1조 1031억 원)

5위 스페인 7억 7238만 파운드 (1조 3057억 원)

4위 브라질 7억 9919만 파운드 (1조 3508억 원)

3위 포르투갈 8억 9000만 파운드 (1조 5043억 원)

2위 프랑스 10억 5000만 파운드 (1조 7748억 원)

1위 잉글랜드 12억 2000만 파운드 (2조 624억 원)

home 이설희 기자 seolhee2@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