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대장 김미선이 송하윤이었다… 학폭 의혹 송하윤의 과사 (+사진)

2024-04-03 11:01

add remove print link

'학폭 의혹' 송하윤, 졸업사진까지 화제

배우 송하윤이 학교 폭력(학폭)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그의 과거 행적까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앞서 지난 1일 JTBC '사건반장'에서 "최근 인기 드라마에서 악역 연기로 사랑받은 여배우 S 씨가 학폭 의혹에 휩싸였다"라는 내용을 방송했다.

제보자는 "점심시간에 학교 뒤 놀이터로 불려 나가 이유도 모른 채 1시간 30분 동안 따귀를 맞았다"라며 S 씨의 남자친구가 일진이었기에 저항하지 못하고 맞을 수밖에 없었다고 주장했다. 또한 S 씨가 또 다른 학교 폭력 사건에 연루돼 다른 고등학교로 전학을 갔다고 했다.

송하윤이 서울 강남구 CGV청담 씨네시티에서 열린 영화 ‘패스트 라이브즈’ 스크리닝 나잇 포토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뉴스1
송하윤이 서울 강남구 CGV청담 씨네시티에서 열린 영화 ‘패스트 라이브즈’ 스크리닝 나잇 포토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뉴스1

방송에서 S 씨의 실명이 언급되지는 않았지만 모자이크 처리된 자료화면과 함께 최근 인기드라마에 악역으로 출연했다는 점 등을 토대로 최근 '내 남편과 결혼해줘'에서 악녀 정수민 역으로 사랑받은 송하윤이 S 씨로 지목됐다.

이에 송하윤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제보자 측 주장에 관해 배우에게 사실을 확인한 결과 제보자와는 일면식도 없으며 해당 내용 모두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면서 “현재 제보자 측의 일방적인 주장으로 무분별한 억측과 추측성 내용이 확산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확인되지 않은 사실과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하지만 추가폭로가 계속되자 송하윤 측은 "송하윤이 학폭과 관련해 강제전학을 간 건 맞다”면서도 “폭력에 직접 가담한 것은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송하윤이 연루된 학교 폭력 사건의 피해자 A 씨가 당시 송하윤의 짝꿍이었다며 폭행 당일 가해자들이 A 씨가 학교에 오면 알려달라고 했고, 겁에 질린 송하윤이 A 씨의 등교 사실을 알려줬을 뿐이라고 해명했다. 이 과정에서 송하윤은 A 씨를 폭행하지 않았다는 게 소속사 측 주장이다.

송하윤 졸업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송하윤 졸업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송하윤의 강제 전학이 사실로 밝혀지면서 그의 과거 행적과 학창시절 졸업사진도 주목받고 있다.

경기도 부천시 중동이 고향인 송하윤은 신도초등학교와 부명중학교를 졸업했으며, 중원고등학교와 반포고등학교를 거쳐 압구정고등학교를 졸업했다. 이에 송하윤이 두 번이나 강제 전학을 당한 게 아니냐는 추측도 나온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된 송하윤의 졸업사진은 현재와 사뭇 다른 이미지의 모습이다. 사진을 올린 네티즌은 송하윤과 같은 학교 동창이라고 밝히며 "송하윤 학창 시절 날아다녔다. 부천 대장 김미선=김별=송하윤"이라는 글을 남겼다.

김별은 송하윤이 2012년까지 예명으로 사용한 이름이다. 2018년 송하윤의 사진에 한 누리꾼은 "고등학교 동창인데 패거리로 친구 한 명 왕따시키고 때려서 강제 전학 갔다. 생긴 거와는 다르다"고 말하기도 했다.

home 신아람 기자 aaa1212@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