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국제공항 이용객 20만 돌파! 공항 활성화 청신호

2024-06-25 12:20

add remove print link

해외여행은 무안국제공항에서! 동남아, 중국, 몽골 등 5개국 운항
하반기 중국 항저우·라오스 비엔티엔 등 신규 정기선 운항 예정

전남 무안군(군수 김산)은 6월 23일 기준 무안국제공항 이용객이 20만 명(200,479명)을 넘었다고 밝혔다.

무안국제공항 전경
무안국제공항 전경

무안국제공항은 올해 50만 명의 이용객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 무난하게 달성될 것으로 전망된다.

2023년도에는 공항 이용객이 24만 6천여 명이었으나, 올해는 상반기에만 20만 명이 넘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이용객이 105.3 %나 증가했다.

이용객이 급증한 데에는 무안군과 전남도의 노력으로 다양한 국제선이 운항 됨에 따른 것이다.

무안국제공항은 현재 제주항공이 중국 연길(주 2회), 진에어 몽골 울란바토르(주 2회) 정기노선과 베트남 다낭(주 2회), 나트랑(4일 간격) 뿐만 아니라 중국 장가계(주 2회) 등 다양한 부정기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또한 하반기에는 중국 항저우, 라오스 비엔티엔 등 정기선이 새롭게 운항할 예정이다.

무안군은 다양한 국제 정기선 유치를 위해 정기선 운항 항공사에 대해 운항손실금 지원에서 신규·복항·증편 정기 국제선에 대해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운항장려금으로 기준을 변경하여 지원할 예정이다.

서명호 미래성장과장은 “제주항공, 진에어의 정기선 운항과 활성화 협약 등으로 정기선뿐만 아니라 부정기선 개설이 확대되면서 공항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며, “앞으로 전남도 등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하여 무안국제공항이 서남권 중추공항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home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