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반려동물 이용해 학생들의 스트레스 완화와 마음 치유한다

2024-06-28 15:42

add remove print link

국립공주대와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마음치유' 협약 체결

김지철 충남교육감과 임경호 공주대학교 총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해 기념하는 모습 / 충남교육청
김지철 충남교육감과 임경호 공주대학교 총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해 기념하는 모습 / 충남교육청

충남교육청은 28일 충남교육청에서 국립공주대학교와 학생들의 스트레스 완화와 마음 치유를 위한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마음치유 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충남교육청과 국립공주대학교는 반려동물을 매개로 한 치유 프로그램을 시범 운영하고, 이를 기반으로 현장 사례 연구와 적용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학생 맞춤형 마음치유 지원을 목표로 하며, 특히 관심군 및 고위기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상담 치유와 심리정서, 사회성 문제 해결을 위해 긴밀히 협력할 방침이다.

반려동물을 통한 마음치유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이후 심리적 위기에 처한 학생들의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학생 상담의 내실화와 위기 학생 지원을 목적으로 다양한 상담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학생 정신건강을 위한 다각적인 시스템 구축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다. 지난 2022년부터 시작된 이 사업은 올해 2월부터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김지철 교육감은 “학교폭력 피해학생과 트라우마를 경험한 학생들에게 반려동물과의 접촉은 스트레스 완화와 정서적 안정을 가져온다”며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상담을 통해 학생 특성에 맞는 심리치유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내실 있는 심리치유 지원망을 구축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home 양민규 기자 extremo@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