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수정 의원, 광주광역시의회 개원 33년 만에 첫 여성 의장 당선

2024-07-08 23:11

add remove print link

부의장에 서용규 의원, 채은지 의원

지방의회 개원 33년 만에 광주시의회에서 첫 여성 의장이 선출됐다.

신수정 광주시의회 의장
신수정 광주시의회 의장

광주광역시의회는 8일 열린 제9대 후반기 의장단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북구 제3선거구의 신수정 의원이 5명이 경쟁한 민주당 경선을 거쳐 단독 후보로 출마해 참석 의원 23명 중 16표를 얻어 의장에 당선됐다.

신 신임 당선자는 “전체 의원들과 소통하고 협치하여 의원들이 신나는 의정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겠으며, 시민행복과 지역발전을 위해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부의장 선거에서 서용규 의원이 16표를 득표하여 먼저 과반수를 얻음으로써 첫 번째 부의장에 당선되었고, 두 번째 선거에서 채은지 의원이 15표 득표로 과반수를 얻어 후반기 부의장에 당선됐다.

한편,광주시의회는 전체 시의원 23명 중 민주당 21명·국민의힘 1명·무소속 1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home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