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탈주' 재미없다”는 관객에게 환불 요구받은 이제훈·구교환이 보인 반응 (영상)

2024-07-09 14:42

add remove print link

CGV 용산아이파크몰서 열린 무대 행사에 참석한 이제훈·구교환

배우 이제훈과 구교환이 영화 '탈주'의 무대 인사 도중 환불 요구를 받아 당황하는 모습이 뒤늦게 눈길을 끌고 있다.

배우 이제훈과 구교환이 영화 '탈주'의 무대 인사 도중 환불 요구를 받아 당황하는 모습 / 유튜브 '도로위환자들 모음'
배우 이제훈과 구교환이 영화 '탈주'의 무대 인사 도중 환불 요구를 받아 당황하는 모습 / 유튜브 '도로위환자들 모음'

두 사람은 지난 6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무대 행사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이제훈과 구교환은 관객들과 직접 소통하며 영화에 대한 반응을 확인했다.

이제훈은 영화 상영 후 관객들에게 "어떻게 재밌게 보셨나요?"라고 물었고, 대부분의 관객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이때 한 관객이 "아니요, 아니요"라고 답했고, 이제훈은 "재미없으셨어요? 한 번 더 보면 재미있을 거예요"라고 응수했다.

이에 관객은 "환불받고 싶어요. 서울숲에서"라고 외쳤고, 이 말에 이제훈과 구교환은 잠시 당황한 표정을 지었다.

배우 이제훈과 구교환이 영화 '탈주'의 무대 인사 도중 환불 요구를 받아 당황하는 모습 / 유튜브 '도로위환자들 모음'

하지만 이제훈은 곧 "제가 이따가 환불해 드릴게요"라며 주머니에서 지갑을 꺼내는 듯한 제스처를 취한 후 "농담"이라고 말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 장면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빠르게 확산되며 큰 화제가 되었다.

일부 누리꾼들은 순간 당황하는 두 사람의 모습을 보고 자신들이 직접 한 약속을 금세 잊어버린 것 같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반면 공적인 자리에서 무안한 농담을 던지는 건 부적절하다는 반응도 적지 않다.

실제로 해당 팬의 환불 요구는 이제훈이 영화 개봉 전 한 유튜브 예능 프로그램 '살롱드립'에서 한 발언에서 비롯됐다.

이제훈은 지난 2일 공개된 '살롱드립'에서 "영화 '탈주'를 돈 주고 극장에 가서 봤는데 '뭐야, 저거. 재미없다'고 생각이 들면 나한테 와라. 서울숲 앞에서 만나자. '나 너무 재미없었어! 환불해 줘!'라고 하면 내가 돈을 드리겠다"고 말했다.

구교환도 이에 동의하며 "나도! N 분의 1 하겠다. 그런데 아이맥스는 같이 분담하는 거다. 4D는 각자, 일반 영화관은 저희가"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home 방정훈 기자 bluemoon@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