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숲정원관리자 양성과정 수료식 개최

2024-07-11 11:21

add remove print link

산림복지의 기반을 다져

인천 중구(구청장 김정헌)는 올해 4~7월 진행된 ‘제4회 숲정원관리자(초급) 양성과정’을 통해 총 14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고 11일 밝혔다.

‘숲정원관리자 양성과정’은 지역 녹색공동체 형성과 녹색 문화 확산을 도모하고자 지난 2020년부터 인천 중구와 ‘세계평화의 숲 사람들’이 함께 마련해 운영해온 프로그램이다.

특히 시민들에게 정원 조성·관리 기술 습득과 체험 기회를 제공, 전문지식을 갖춘 숲정원관리자로 양성함으로써 지속 가능한 산림복지의 기반을 다지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이번 제4회 숲정원관리자(초급) 양성과정은 정원과 정원문화에 관심이 있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지난 4월 30일부터 7월 8일까지 총 60시간(이론 30시간, 실습 30시간), 20강에 걸쳐 진행됐다.

교육생들은 가드닝 전문가의 세심한 시도를 바탕으로 ‘정원 수목의 이해’, ‘정원디자인’, ‘정원수 이식’ 등 숲과 정원 관리에 필요한 전문지식을 이론 교육과 실습으로 알기 쉽게 배울 수 있었다.

한편, 이번 제4회 숲정원관리자(초급) 양성과정 수료식은 지난 9일 김정헌 중구청장, 교육생 등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운서동 세계평화의 숲 두드림 생태학습관에서 열렸다.

이날 김정헌 구청장은 직접 교육생들에게 수료장을 전달하며, 앞으로 녹색 문화 확산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거듭 당부했다.

김정헌 구청장은 “이번 숲정원관리자 양성 교육을 통해 배출된 이들이 가정의 정원과 마을의 유휴공간을 가꾸는 데 이바지하고, 사람들의 마음도 아름답게 가꾸는 아름다운 정원사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home 이상열 기자 sylee@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