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베트남 호치민 MTA 기계전시회에서 6073만 달러 수출상담 실적

2024-07-11 12:29

add remove print link

베트남 MTA 기계전시회에서 단체관 운영
한성하나론 등 관내 8개 기업 참가 성과

화성시(시장 정명근)가 베트남 최대 기계 · 금속 전시회에 참가해 6000만 달러가 넘는 상담 실적을 올렸다.

화성시는 지난 2일부터 5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에서 개최된 ‘2024 베트남 호치민 MTA 기계전시회(MTA VIETNAM 2024)’에서 화성시 단체관을 운영, 6073만 달러의 수출 상담 실적을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호치민 기계전시회에 참가한 모습. / 화성시
호치민 기계전시회에 참가한 모습. / 화성시

이번 전시회는 산업 및 공작기계, 금속가공, 공구류 및 용접기 등 다양한 산업 관련 기계 물품이 출품되는 베트남 최대 기계 및 금속 관련 전시회로, 관련 핵심 전문 바이어들이 대거 참가해 관내 중소기업의 베트남 시장 진출 기회를 마련했다는 평이다.

시는 2022년부터 3년 연속 전시회에 참가해 단체관을 운영 중이다. 올해는 관내 기업 8개사가 참가해 상담 실적 총 89건, 6073만 달러 규모의 성과를 거뒀다.

특히 폴리에틸렌 발포 생산설비 제조업체인 한성하나론은 총 58만 달러 상당의 수출 계약을 위한 업무협약(MOU) 2건을 체결했고, 도어핸들·경첩 등을 제조하는 부영금속공업은 10만 달러 상당의 수출 계약을 위한 업무협약(MOU) 1건을 체결했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참가한 한성하나론은 “지난해 호치민 MTA 기계전시회 화성시 단체관에서 만났던 바이어와 지속 소통한 결과 올해는 수출을 위한 업무협약까지 체결했다”면서 “베트남 시장에서의 기업 인지도를 높이고 마케팅 효과를 얻을 수 있어 판로 확보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전시회 참가 소감을 밝혔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이번 전시회가 관내 기업들이 베트남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길 바란다”며 “화성시가 미래 산업을 선도하는 첨단기업도시로 발돋움하도록 기업들을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home 김태희 기자 socialest21@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