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목포시, 주말·공휴일 시내버스 감차 운행 추진

2024-07-11 21:33

add remove print link

시내버스 4개 노선, 50대에서 42대 감차해 운영 효율화 도모

목포시 시내버스 일부 노선이 오는 13일부터 감차 운행된다.

목포시는 평일과 비교해 버스 이용객 수가 평균 34%가량 감소하는 주말·공휴일 시내버스 4개 노선 8대(감차율 16%)를 감차해 시내버스 운영 효율화를 도모한다고 밝혔다.

주요 노선별 감차 현황을 살펴보면 간선1번이 20대에서 17대로, 순환66(66-1)번이 18대에서 16대로, 순환77(77-1)번이 8대에서 6대로, 지선10번이 4대에서 3대로 각각 감차 운행되며 감차로 인한 운행 간격은 노선별 2~10분 정도 늘어날 예정이다.

목포시 관계자는 “연료비 절감과 시내버스 업계의 운영 적자 최소화를 위해 주말·공휴일 감차를 결정했다”면서 “운행 감축 효과를 점검하면서 불편이 발생하는 노선에 대해서는 보완할 계획이며, 버스 이용객께서는 운행 시간표를 미리 확인해 이용에 착오 없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시내버스 감차 운행에 따른 자세한 운행 시간표는 목포시 홈페이지 및 교통정보센터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시행규칙」은 토요일, 공휴일, 방학 기간, 그 밖의 수송 수요와 수송 공급력 간의 현저가 차이가 있을 때는 운행 횟수를 30%까지 감차 운행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home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