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유자축제, 비타민 유자C가 수놓을 11월이 기대된다

2024-07-11 23:50

add remove print link

국내 최대 유자 주산지인 고흥에서 오는 11월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개최

고흥군(군수 공영민)은 국내 최대 유자 주산지인 풍양면 한동리 일원에서 오는 11월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제4회 고흥유자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고흥군에 따르면, 이번 축제는 ▲천연 비타민C 대한민국 대표 브랜드화 ▲유유자적 유자길 ▲유자밭 힐빙음악회 ▲노랑 마을 벽화 조성 ▲유자밭 미디어아트 및 야간경관 조성 등은 지난해보다 더욱 내실 있게 만들어 전라남도 대표 축제로서의 위상을 한층 높여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고흥에서만 체험할 수 있는 콘텐츠로 ▲축제장 내에 유자 테마파크 조성해 방문객에게 볼거리와 즐거움을 선사하고 ▲주민과 방문객들이 함께하는 유자C 퍼레이드는 유자 조형물 등 특색 있는 구성으로 타 축제에서는 만나볼 수 없는 고흥만의 축제 콘텐츠를 통해 방문객들이 찾을 수 있도록 만들 계획이다.

아울러, 유자를 활용한 파생상품 판촉 등 고흥만의 특색 있는 문화 행사를 통해 고흥의 이미지를 정립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제4회 고흥유자축제를 7월부터 내실 있게 준비해 전 국민의 사랑받는 축제로 만들어 지역민 소득 증대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미디어아트 및 야간경관이 조성된 유자밭은 축제 개막에 앞서 오는 11월 1일부터 개방해 12월 31일까지 관람객에게 멋진 유자밭 밤의 추억을 선사한다.

home 노해섭 기자 noga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