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부산과학기술대, 약무행정 세미나 개최

    • • 수요자 중심의 보건행정 전문가 양성에 박차

    부산과학기술대학교는 8월 9일 대학 내 스마트강의실에서 이 대학 보건의료행정과 주관「약무행정 세미나Ⅰ를 개최했다. / 사진제공=과기대

    부산과학기술대학교(총장 강기성)는 8월 9일 대학 내 스마트강의실에서 이 대학 보건의료행정과 주관「약무행정 세미나Ⅰ를 개최했다.

    부산과학기술대학교가 현재 추진하고 있는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전문대학(LINC+) 사업의 일환으로 개최한 이번 세미나는 수요자 맞춤형 약무행정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참여기업과의 협력방안 등을 모색하기 위해 개최됐다.
      
    부산광역시약사회(회장 변정석) 임원진과 함께 사업참여 협약을 맺은 14개 기업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최창욱 부산마약퇴치운동본부장의 ‘안전한 의약품 복용을 위한 약물 복용법’, 박성환약사(파랑새약국)의 ‘약국 경연관리 및 재고관리’라는 주제의 특강도 실시되었다.

    부산과학기술대학교 보건의료행정과는 지난 2017년부터 「의료관광 코디네이터과정Ⅰ을 개설해 LINC+사업에 참여하고 있으며, 올해 「약무행정과정Ⅰ을 추가로 개설해 세계로병원 등 14개 약무 관련 기업들과 취업약정협약을 맺었다.
      
    이들 참여기업과의 공동교육과정개발 및 학생선발, 현장중심의 실무교육 등 다채로운 사업프로그램을 운영 중에 있다.

    정연일 교수(보건의료행정과)는 “100세 시대로 일컫어 지는 초고령화 사회로 접어든 우리 사회에는 보건의료 관련 전문인력의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지역 보건산업을 기반으로 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교육체제를 확립하고 창의력과 협업능력을 갖춘 기업 현장 중심의 보건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학과의 전 교수진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학봉 기자 hb7070@wikitree.co.kr
    부산·경남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