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정읍시, 전북 유일 2019년 식중독 예방관리 우수기관으로 선정

    • •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전국 지자체 대상 2018년도 정부 합동평가를 실시한 결과
    정읍시

    전북 정읍시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주관한 ‘2019년 식중독 예방관리 추진실적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정읍시에 따르면 이번 선정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전국 시·도·군을 대상으로 2018년도 식중독 저감과 식중독 원인 식품 규명 항목에 대해 정부 합동평가를 실시한 결과로 전라북도 지자체 중 유일하게 식중독 예방관리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포상과 기관표창을 수상하게 됐다.

    정읍시 관계자는 수상 배경에 대해 "식중독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업무처리 매뉴얼을 정비하고 사회 복지시설종사자를 대상으로 식중독 예방 교육을 실시해 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식중독 발생 우려가 높은 어린이집과 요양시설 등의 급식소를 집중관리업소로 지정해 꾸준히 식중독 예방관리에 힘써왔다"고 전했다.

    유진섭 시장은 "이번 수상은 시민의 건강과 행복한 삶 보장을 위한 시와 관계기관의 협력과 시민의 적극적인 관심으로 이뤄낸 결과" 라며 "정읍시민에게 안전한 먹거리가 제공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촘촘한 식중독 예방관리 체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주연 기자 news9wiki@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