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한국선급-한국해양진흥공사, 해운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

기사 본문

  • • 한국선급(KR, 회장 이정기)과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 황호선)는 19일 한국선급 본사에서 ‘해운산업 경쟁력

이정기 한국선급 회장과 황호선 한국해양진흥공사 사장이 협약 체결 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이하 한국선급

한국선급(KR, 회장 이정기)과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 황호선)는 19일 한국선급 본사에서 ‘해운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선급은 국제적 선급단체로 IMO(국제해사기구) 2020 환경규제 및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하여 각종 요소기술 개발과 다양한 연구 프로젝트를 수행하며 디지털화된 선급으로 거듭나기 위한 노력을 진행 중이다.

한국해양진흥공사는 2018년 7월 설립 이후 해운선사에 대한 투자·보증 사업을 추진해 친환경 저비용·고효율 선박 발주를 지원하고, 운임·선가 등 해운시장 변동에 대한 예측과 해운거래 분석 정보 제공 등 해운산업 전담 지원 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한국선급과 한국해양진흥공사는 각 기관이 가진 강점을 공유해 국내 해운기업의 선박 도입 시 필요한 금융과 해사 안전기술 제공에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됐다. 

이정기 한국선급 회장은 “공사 설립 후 지난 1년여의 짧은 기간 동안 이룩한 성과에 대해 깊은 감사와 축하를 드린다”고 하며 “공사와 협력체계를 구축해 우리 해운산업이 국제 환경규제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공생적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황호선 한국해양진흥공사 사장은 “공사는 황산화물 저감장치, 선박평형수 처리설비 설치 등 선박 개조에 대한 보증과 이차보전 등 올해 170척 이상의 선박에 친환경설비 장착을 지원하고 있다”고 하며 “앞으로 한국선급과 친환경선박 및 설비 개량 관련 정보 교류를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외에도 양사는 해운산업 분야의 발전을 위해 해운산업 시장 동향 분석 및 정보공유, 상호 교육 지원 등 협력분야를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최학봉 기자 hb7070@wikitree.co.kr
부산·경남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