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낭만닥터 김사부' 4년만에 돌아온다…한석규·이성경·안효섭 주연 확정

    • • 배우 한석규 이성경 안효섭, `낭만닥터 김사부 시즌2` 출연 최종 확정
    • • 시즌1 27.6% 놀라운 최고 시청률...2020년 1월 방송 예정
    왼쪽부터 한석규, 이성경, 안효섭 / SBS 제공, 뉴스1


    배우 한석규 이성경 안효섭이 SBS '낭만닥터 김사부 시즌2' 출연을 최종 확정 짓고, 감동의 메시지를 위한 움직임을 가동한다.

    오는 2020년 1월에 방송될 '낭만닥터 김사부 시즌2'는 지난 2016년 11월부터 2017년 1월까지 방영, 27.6%라는 놀라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던 '낭만닥터 김사부'의 두 번째 시즌.

    지방의 초라한 돌담병원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진짜 닥터' 이야기로, 인생을 통째로 다시 생각하게 된 노력형 공부천재와 행복을 믿지 않는 시니컬한 타고난 수술천재 외과 펠로우 2년차들이 한때 '신의 손'이라 불렸던 '괴짜 천재 의사' 김사부를 만나게 되면서 인생의 '진짜 낭만'을 배워가는 내용이 담긴다.

    특히 '낭만닥터 김사부 시즌1'은 가슴이 뜨거워지는 공감 메시지를 전달하며 방영 내내 '신드롬적 시청률'을 기록하는 등 시청자들의 열광적인 지지를 얻었던 상황. 더욱이 시즌1은 마음을 어루만지는 뭉클한 이야기와 오롯이 감정이 이입되는 생생한 캐릭터들의 힘이 발휘되면서 27.6%라는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이로 인해 종영 후 다시 한 번 감동과 공감을 얻고 싶은 시청자들 사이 시즌2 제작 요청이 쇄도한 바 있다.

    이와 관련 '낭만닥터 김사부 시즌1' 제작진이 뜨거운 러브콜에 화답하기 위해 3년 만에 시즌2로 재회한다. 2018년 월화 밤을 평정했던 '여우각시별'을 비롯해 '제빵왕 김탁구' '구가의 서' '가족끼리 왜이래' 등 집필하는 작품마다 초대박을 끌어내는 강은경 작가와 2019년 하반기 최고의 기대작 '배가본드'는 물론 '자이언트' '샐러리맨 초한지' '돈의 화신' 등 히트작을 만들어낸 유인식 감독 그리고 '낭만닥터 김사부'를 이끌었던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의 배우 한석규가  '낭만닥터 김사부 시즌2'로 또 다시 뭉치면서 레전드의 귀환을 예고했다.

    여기에 이성경, 안효섭이 '낭만닥터 김사부' 핵심인 김사부 역 한석규와 힘을 합칠 새로운 의사로 합류하면서, 한석규 이성경 안효섭의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 기대감을 폭등시키고 있다. 우선 한석규는 시즌1에서 맡았던 본명은 부용주, 국내 유일의 트리플 보드 외과의이자 한때 신의 손으로 불렸던 남자였지만 지금은 스스로를 '낭만닥터'라 칭하며 간판 불도 제대로 들어오지 않는 돌담병원을 지키고 있는 은둔 괴짜 의사 김사부 역을 맡았다. 최근 심리 스릴러 드라마 '왓쳐'와 영화 '우상'에서 강렬한 열연을 펼치며 명품 배우로서의 흔들림 없는 입지를 증명한 한석규가 다시 한 번 탄생시킬 김사부의 '낭만'은 어떤 것일지 궁금증을 돋우고 있다.

    이성경은 1등이 개인기이자 공부가 취미인 여자, 좌절이나 낙오, 실패 같은 것과는 거리가 먼 자신만만한 엘리트 외과 펠로우 2년차 노력형 공부천재 차은재 역을 맡았다. 이성경은 '역도요정 김복주' '멈추고 싶은 순간 : 어바웃 타임’에 이어, 여성 투톱 영화로는 드물게 누적 관객 수 160만을 넘은 '걸캅스'에서 존재감을 발휘하며 주목받았다. 이번 '김사부'에서 김사부(한석규 분)를 만나 진정한 의사로 성장하는 차은재의 모습을 어떻게 그려낼지 궁금증이 모인다.

    안효섭은 고단한 삶을 겪은 탓에 행복을 믿지 않는 매사에 시니컬한 남자, 그러나 수술실에서만큼은 엄청난 집중력으로 탁월한 실력을 발휘하는 외과 펠로우 2년차 타고난 수술천재 서우진 역을 맡았다. 안효섭은 최근 '서른이지만 열일곱', '어비스' 등에서 착하고 따뜻한 '연하남'으로 시청자들의 설렘을 자극했던 상태. 데뷔 이후 처음으로 의사 역할에 도전하는 안효섭이 '낭만닥터 김사부 시즌2'에서는 어떤 연기 변신을 보여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제작사 삼화네트웍스 측은 "이 시대에 죽어가는 소중한 가치들을 다뤄보고자 다시 한 번 최고들이 뭉쳤다"라며 "좋은 이야기를 위해 기꺼이 손을 잡은 강은경 작가, 유인식 감독, 배우 한석규, 그리고 청춘들의 고민과 감성을 그대로 담은 이성경과 안효섭이 풀어낼 또 다른 낭만닥터들의 이야기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오는 2020년 1월 방송 예정.

    뉴스1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