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이래서 도티, 도티 한다” 커뮤니티서 화제 되고 있는 도티 화법

    • • `마리텔`, `전참시` 등 방송에 출연한 도티
    • • “이래서 초통령이다”, “말 예쁘게 잘한다” 등 반응 보여
    유튜브 크리에이터 도티 화법이 커뮤니티에서 주목받고 있다.

    21일 온라인 커뮤니티 더쿠, 인스티즈, 소울드레서 등에서 도티 화법에 관한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도티가 여러 방송에 출연해 한 말들이 함께 첨부됐다.

    도티는 지난달 17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 가수 윤민수 씨 아들과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윤후는 도티에게 "나는 꿈이 없다"라고 말했다. 

    이 말에 도티는 "꿈이 없냐. 근데 나는 꿈이 없는 게 맞는 거 같다"라며 "벌써부터 확고한 꿈이 있으면 세상을 좁게 보지 않겠냐"고 했다. 도티는 윤후에게 "우리 후는 뭐든 될 거다"며 "훌륭한 사람이 되면 된다"라고 격려했다.

    이하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지난 14일 도티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도티 일일 매니저로 함께 스케줄을 가던 유규선 씨가 당황하며 "길을 잘못 들었다"라고 말했다. 도티는 "괜찮다"고 했다. 

    그는 유규선 씨에게 "길은 결국 한 곳으로 통하게 돼 있다. 초행길에 내비게이션을 보고 가는 게 쉽지 않다"라고 말했다.

    이하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날 도티는 배우 오대환 씨 딸 하늬·하울 양에게 영상 편지를 보냈다. 오대환 씨 딸들이 영상으로 도티 팬이라며 "아빠한테 사인 한 장만 해달라"라고 말했기 때문이다. 도티는 오대환 씨 딸들에게 "아빠가 너무 훌륭하신 분이라서 이 세상에서 하나뿐인 영상 편지를 보낸다"고 했다. 

    해당 글을 접한 커뮤니티 이용자들은 "말을 예쁘게 잘하신다", "이래서 초통령이구나", "감탄밖에 안 나온다" 등 반응을 보였다.



    곰TV,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이하 곰TV,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유주희 기자 uujuhee@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